“20억 규모 ‘우아한 라이더 살핌 기금’, 모든 라이더 대상”

 

우아한형제들은 라이더 치료비, 생계비 보전을 위해 조성한 ‘우아한 라이더 살핌 기금’을 배달업에 종사하는 이들 모두를 대상으로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우아한 라이더 살핌 기금은 배달 음식점 종사 라이더 가운데 생계 어려움이나 신용 상 문제로 보험 가입이 어려운 이들에 사고 시 1,000만 원 한도로 최대 500만 원 생계비와 치료비를 지원한다.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대표는 지난해 5월 사재 20억 원을 출연해 이를 조성했다. 기금은 올해 1월까지 라이더 9명에게 사고로 인한 치료비와 생계비를 지원했다. 9명은 배민라이더스가 아닌 중국집 소속 라이더 혹은 배달 대행업체 소속이었으며 대부분 경제적으로 어려운 1인 가구였다. 사고 유형으로는 배달이 끝나고 복귀하며 겪은 교통사고나 도로 사정으로 인한 사고가 많았다. 지급한 총 비용은 6,100여만 원으로 치료비 4,310만 원, 생계비는 1,523만 원이었다.

회사측에 따르면 기금은 1차년도 예산으로 3억 원을 책정했으며 이를 우선 소진할 계획이다. 응급실을 갖춘 전국 321곳 병원서 근무하는 의료사회복지사에게 라이더가 직접 신청하거나 의료사회복지사가 직접 모니터링해 지원 대상자를 취합, 접수를 진행하면 된다. 지원 대상자 선정은 대한의료사회복지사협회가 의료, 경제적 지원 적합여부를 판정하고 지원 금액을 결정하며 소정의 심의 과정을 거친다. 자세한 내용은 대한의료사회복지사협회로 문의하면 된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배달의민족과 일하지 않더라도 배달원이라면 누구나 기금을 이용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알려 보다 많은 이들이 생계비, 치료비 걱정을 덜기를 바란다. 업계 1위 사업자란 책임감을 갖고 앞으로도 다양한 라이더 지원책을 내놓겠다”고 밝혔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