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혐오·차별 표현 댓글 제재 정책 강화한다

0

카카오가 뉴스 서비스 악성 댓글에 대한 제재 정책을 강화한다. 포털 다음과 카카오톡 탭 내 뉴스 댓글 서비스와 운영 정책을 개편하겠다고 밝힌 것.

이에 따라 악성 댓글 신고와 제재 정책을 강화한다. 기존 욕설 음표 치환 기능을 통한 욕설과 비속어 필터링 뿐 아니라 차별·혐오에 대한 신고 항목을 신설해 욕설이나 비속어를 안 써도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거나 개인 인격과 명예를 침해할 수 있다는 점을 감안했다. 신고한 댓글에 문제가 있다고 확인되면 해당 댓글을 삭제할 뿐 아니라 작성자에 대한 제재도 진행해 악성 댓글 작성을 원천 예방한다. 또 댓글이 삭제되면 결과를 알려주는 신고 알림 기능도 도입한다.

댓글 서비승에 대한 이용자 권리 보호 기능도 도입했다. 댓글 영역 자체 노출을 관리하는 접기 기능이 생겼다. 댓글 영역 상단 버튼으로 댓글 영역 전체를 켜거나 끌 수 있다. 또 보고 싶지 않은 댓글이나 해당 댓글 작성자가 앞으로 자신에게 안 보이게 하는 덮어두기 기능도 생긴다. 이용자가 많이 덮어둔 댓글과 사용자 데이터는 AI로 분석해 지속적인 댓글 서비스 개선에 활용할 예정이다.

여민수, 조수용 카카오 공동대표는 “이번 개편은 다수 사용자의 선한 의지와 영향력이 서비스에 반영되도록 해 커뮤니케이션 생태계를 사용자가 직접 만들어가도록 한 것”이라면서 “권리와 인격을 보호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약속한 조치를 지속적으로 실행해가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카카오는 올해 안에 이용자 개인 취향과 니즈를 반영한 콘텐츠 구독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 혐오·폭력성 콘텐츠에 대한 자율규제 기준과 이행 방안 논의도 시작할 방침이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