킥고잉 “앱에 서초구 전동킥보드 주차존 반영”

올룰로가 서울 서초구청이 도입한 전동킥보드 주차존을 킥고잉 앱에 반영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킥고잉을 포함한 5개 공유 서비스 기업이 지난 1월 서초구, 서초경찰서, 방배경찰서와 체결한 업무협약 일환. 앱에서도 주차존을 쉽게 인지할 수 있게 지도에 주차존을 표기했다. 서초구 주차존의 경우 기존 킥고잉 주차 장소와 구분되게 별도 아이콘을 활용했다.

현재 서초구 내 이용 가능한 주차존은 50곳. 주차존은 전동킥보드 이용이 활발한 지하철역과 교차로 중 보행에 방해되지 않는 장소에 우선 도입했다. 킥고잉 이용자는 서초구청이 마련한 주차존 외에 편의점이나 카페 등 킥고잉 제휴 매장 앞 킥스팟에도 주차할 수 있다.

최영우 올룰로 대표는 “그동안 공유 전동킥보드 서비스 질서 정착을 위해 전동킥보드 전용 거치대 킥스팟을 개발하고 주차공간을 마련해왔다”며 “이번 서초구와의 협약 결과처럼 주차존이 확대되면 안전한 보행 환경과 이용 질서 정착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