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간 공유 플랫폼 ‘자투리’ 베타 서비스 출시

공간공유 스타트업 자투리컴퍼니가 핫플레이스 공간공유 플랫폼 자투리 베타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자투리는 각 지역별 복합문화공간, 대형카페, 멀티스튜디오 등 핫플레이스를 행사, 전시, 공연, 이벤트 공간으로 중개하는 서비스다.

공간주는 공간 공유를 통해 부가수익을 창출하면서 다양한 콘텐츠로 공간을 채우고 이용자는 기존 공간을 찾는데 소요됐던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베타서비스에는 표준화 된 대관 프로세스와 결제, 공간추천, 공간주와 채팅 기능을 제공한다.

향후 자투리는 핫플레이스 공간공유 플랫폼에서 마이스(MICE) 공간 중개서비스로 확장, 행사에 필요한 기획/연출, 식음료,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등 다양한 부가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정대철 자투리컴퍼니 공동대표는 “현재 마이스 시장은 밀레니얼 세대 참가자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해 줄 수 있는 공간에 주목하고 있다.”며 “이색적인 핫플레이스 공간을 연결하여 새롭고 만족도 높은 MICE 콘텐츠를 창출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임헌철 공동대표는 “현재 함께하고 있는 50여개 자투리 파트너 공간을 시작으로 1년내에 200개 이상의 각 지역 유니크베뉴로 발돋움할 수 있는 핫플레이스 공간을 발굴하고 300회 이상의 공간공유 사례를 만들겠다.”라 전했다.

한편 자투리컴퍼니는 2019년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서 주관하는 사내벤처 육성프로그램을 통해  한솔PNS에서 스핀오프한 스타트업다. 2020년 2월 빅뱅엔젤스로부터 프리 시드 투자를 유치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