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벤처스, 비상장주식 플랫폼 엔젤리그 투자

0

초기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 더벤처스가 엔젤투자자를 위한 비상장주식 플랫폼 엔젤리그를 운영하는 캡박스에 시드투자 했다고 26일 밝혔다.

엔젤리그는 커뮤니티형 공동투자 플랫폼 서비스로 상장 전 단계에 있는 유망 스타트업의 주식을 일반 투자자들이 전문가인 리드엔젤과 함께 공동투자(클럽딜)를 할 수 있도록 돕는다. 리드엔젤의 선정부터, 조합 생성, 조합원 모집, 투자 계약 체결, 그리고 조합 지분 거래 및 회수에 이르는 전 과정이 플랫폼 내에서 안전하고 간편하게 이루어지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스타트업 스톡옵션의 행사가액과 세금을 계산하는 계산기 기능과 함께 비상장주식 관리 및 유동화를 지원하는 서비스도 운영하며 낙후된 비상장주식 거래 인프라를 개선해 나가고 있다.

최근 진행된 마켓컬리는 3차 물량까지 조기 모집마감이 되었으며 현재 모집 중인 야놀자의 경우 목표금액의 230%가 넘는 조합 가입률을 기록하고 있다. 금일 모집을 시작하는 무신사도 최근 실적 발표에 힘입어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캡박스팀은 기대하고 있다.

김철우 더벤처스 파트너는 “엔젤리그를 운영하는 캡박스팀은 기존의 스타트업 투자와 비상장주식시장의 문제점을 혁신할 수 있는 기술과 능력을 가진, 신뢰할 수 있는 VC 출신 대표 및 변호사 등이 함께한 팀”이라며 “앞으로 엔젤리그가 혁신해 나갈 비상장주식 거래시장이 기대된다”라고 투자 소감을 전했다.

오현석 엔젤리그 대표는 “엔젤리그는 연 6조~10조 규모에 달하는 비상장주식 거래시장이 가진 리스크를 줄여 나가는 것을 목표로 한다”며 “이번 투자 금액은 시장과 거래 자체의 투명성을 더욱 높일 수 있는 지분 소유 증명 및 거래 기술 개발 등 서비스 고도화에 사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About Author

주승호 기자
/ choos3@venturesquare.net

그 누구보다 스타트업 전문가이고 싶은 스타트업 꿈나무. 캐나다 McMaster Univ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경제지, 영자지를 거쳐 벤처스퀘어에서 5년째 스타트업을 취재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스타트업을 만났을 때 가장 설렙니다. 스타트업에게 유용한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