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투씨엠, 스마트스탬프 기술 적용 ‘테이크아웃 서비스’ 출시

스마트 스탬프 기술 기업 원투씨엠은 스마트 스탬프 기술을 적용한 언택트 서비스인 테이크아웃(Take out) 서비스를 개발하여 출시한다고 밝혔다. 스마트 폰에 찍는 도장으로 알려진 에코스 스탬프(echoss Stamp) 기술은 로열티 서비스, 바우처 서비스, 레저 티켓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되고 있으며 국내 시장뿐만 아니라 현재 22개국에 서비스 되고 있는 기술 체제이다.

이번에 선보인 언택트(Untact) 서비스인 ‘테이크아웃(Take out) 서비스’는 스마트폰 앱이나 웹에서 고객이 주문을 하고 매장을 방문하여 스탬프 인증을 통하여 주문자를 확인하고 음식 등의 제품을 수령하고 이에 따른 주문, 관리, 정산을 처리하는 서비스다.

김정순 원투씨엠 이사는 “몇몇 지자체가 진행했던 드라이빙 드루 방식의 테이크아웃이 사회적 공감대를 이루어 성공한 사례가 많은데 사전 주문 결제가 이루어지지 않아 대기시간이 길어지는 등의 약간의 보완점이 노출되었다”며 “이번 에코스 테이크아웃(echoss Take out) 시스템은 사전 주문 결제와 메뉴 선택 등이 완료되고 드라이빙 드루의 경우 차량번호 등이 사전에 입력되어 현장에서 빠르고 정확한 고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지원하는 구조”라고 강조했다.

신성원 부사장은 “코로나19 이후에는 우리 사회의 생활 패턴과 사업 방식들이 많이 변화될 것”이라며 “현 시점에서 코로나19의 방역 모범국으로 평가되고 있는 한국의 브랜딩이 IT기술과 서비스 영역에서도 평가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코로나19 과정에서 이를 극복하기 위해 많은 노력으로 만들어낸 이러한 서비스들이 이제는 새로운 수출 원동력으로 자리잡아 위기를 극복하는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