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스타트업파크, 바이오 중심 창업 공간으로

0

인천 송도에 실리콘밸리, 스테이션F와 같은 개방형 창업공간인 스타트업파크가 설립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7일 송도 소재의 투모로우시티에서 인천시, 신한금융그룹, 셀트리온그룹과 함께 인천 스타트업 파크 비전을 ‘대한민국 새로운 경제성장의 주역, K-스타트업!! 바이오‧언택트 창업의 허브, 인천 스타트업 파크!!’로 선포하고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비전 선포식에는 조용병 신한금융그룹회장, 서정진 셀트리온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국내외 스타트업 대표 80여명이 온라인으로 참석했다.

10월에 개소될 인천스타트업파크는 총 3개동으로 구성된다. 인천시가 운영총괄을 맡고 민간 운영사로 신한은행과 셀트리온이 1동(스타트업타워1)을 직접 운영할 계획이다.

인천시·신한금융·셀트리온은 최근 코로나19 상황에서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바이오·비대면 스타트업을 중점 육성할 예정이다. 그 일환으로 스타트업 파크 1동과 2동에 각각 바이오 존을 구축해 바이오 스타트업들이 자유롭게 네트워킹할 수 있도록 하고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에 있는 셀트리온의 BSL(Bio Safety Level) 2등급 시설을 입주 스타트업이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와의 연계도 강화하기로 했다.

이날 행사에는 실리콘밸리에서 스타트업을 운영하는 김동신 센드버드 대표, 인도네시아 코워킹 스페이스 코하이브를 운영하는 최재유 대표 그리고 국내 창업플랫폼 팁스를 통해 성장한 티앤알바이오팹 운원수 대표 등 국내외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스타트업이 참석해 각 국가의 스타트업 생태계 현황을 전했다.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은 “송도에 바이오밸리를 조성하고 스타트업을 육성하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합심했다”며 “좋은 아이디어와 열정을 가진 스타트업이 성공할 수 있도록 선배기업으로 조언은 물론 투자도 기꺼이 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박영선 장관은 “코로나19를 극복해 나가면서 지금이 바로 혁신벤처와 스타트업의 시대라는 것을 더욱 체감하게 됐다”며 “특히 인천은 국내 최대의 바이오 클러스터를 조성 중에 있고 국제도시로서의 면모도 갖추고 있어 바이오·비대면 스타트업의 성장과 글로벌화에 최적의 장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중기부는 올해 스타트업 파크 2개소를 추가 선정할 계획이다.

About Author

주승호 기자
/ choos3@venturesquare.net

그 누구보다 스타트업 전문가이고 싶은 스타트업 꿈나무. 캐나다 McMaster Univ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경제지, 영자지를 거쳐 벤처스퀘어에서 5년째 스타트업을 취재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스타트업을 만났을 때 가장 설렙니다. 스타트업에게 유용한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