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트임팩트, 소셜벤처 소개하는 ‘헤이브랜드’ 캠페인 개최

루트임팩트가 사회문제 해결 브랜드를 소개하는 ‘헤이브랜드’ 캠페인을 시작했다고 29일 밝혔다.

‘의미 있는 일을 재밌게 하고 싶은 모든 사람들에게’ 라는 주제로 운영되는 헤이브랜드는 소셜벤처와 사회적 기업, 비영리 기관 등 임팩트 지향 조직의 브랜드를 소개하는 캠페인이다.

격주 목요일, 총 석 달에 걸쳐 진행되며 상대적으로 홍보 기회가 부족한 이들 조직에게 브랜드를 소개하고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 이들의 성장을 돕는 것이 궁극적인 목표다.

지난 28일 성수동 헤이그라운드에서 열린 첫 헤이브랜드는 김동현 모두컴퍼니 대표가 연사로 나섰다. 모두컴퍼니는 주차공유 플랫폼 ‘모두의주차장’을 운영한다. 모두의주차장은 도심 속 주차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으며, 가입자는 본인의 유후 주차면을 공유해 부가 수익도 얻을 수 있는 앱이다. 누적회원 수는 160만 명, 다운로드 건 수는 280만 건이다. 김동현 모두컴퍼니 대표는 주차난 해결을 위해 창업에 뛰어든 계기와 사업 영역,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사업계획 등을 소개했다.

세션은 사전 참석 인원 제한 및 좌석 띄어 앉기, 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됐다.

헤이브랜드는 ‘모두컴퍼니’ 브랜드 세션을 시작으로 ▲일과 삶을 스스로 기획하는 여성들의 커뮤니티인 ‘빌라선샤인’▲발달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만드는 친환경 고체화장품 브랜드 ‘동구밭’▲북한 주민의 자유를 위해 탈북과 정착을 돕는 국제비정부단체 ‘링크(LiNK)’▲미술시장과 대중을 잇는 그림 렌탈 플랫폼 아트 스타트업 ‘오픈갤러리’▲할머니와 미혼모의 사회 참여 및 경제적 자립을 돕는 소셜 임팩트 브랜드 ‘알브이핀’ 을 소개할 예정이다.

헤이브랜드 캠페인을 기획한 김혜린 루트임팩트 매니저는 “사회적 미션을 비즈니스로 풀어내는 소셜벤처 등 임팩트 지향 조직이 점차 증가하고 있지만 일반 스타트업과 다르게 이들의 이야기를 전문적으로 접할 수 있는 창구가 없다” 며 “헤이그라운드에 입주한 진정성 있는 브랜드 이야기에 많은 이들이 공감하고, 나아가 사업적 성장과 협력의 기회를 얻게 되길 희망한다” 고 밝혔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