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음식군으로 배달 확장한 ‘바로고’ 올리브영도 간다

근거리 물류 IT 플랫폼 운영사 바로고가 CJ올리브영에 배달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바로고는 CJ올리브영의 즉시 배송 서비스 ‘오늘드림’ 주문 건 배달을 수행한다. 오늘드림은 최대 3시간 내 배송하는 ‘빠름 배송’, 고객이 배송시간을 지정할 수 있는 ‘3!4!배송’, ‘미드나잇배송’ 등으로 구성됐다.

바로고는 CJ올리브영 서울, 경기, 세종, 제주, 6대 광역시 주요 매장을 시작으로 수행 점포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CJ올리브영 관계자는 “최근 ’온택트’ 소비 트렌드 속 ‘오늘드림’ 주문이 꾸준히 증가함에 따라 서비스 확대 및 안정화를 위해 바로고와 업무 제휴를 맺게 됐다”며 “앞으로도 오프라인 채널의 강점과 온라인 사업 시너지를 결합한 다양한 O2O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바로고 관계자는 “비대면 소비가 일상화되면서 음식 배달 외 비음식군 배달에 대한 문의 역시 증가하는 추세”라며 “음식, 비음식군 각각의 상품 특성에 맞는 서비스를 제공하며, 소비자들의 만족도를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