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부 결제 서비스 ‘소비의미학’ 투자 유치

신용평가모델 기반 할부 결제 서비스 ‘소비의 미학’을 운영하는 오프널(Openull.Inc)이 퓨처플레이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

오프널은 2017년 설립된 스타트업으로 기존 금융권 신용평가가 어려워 재정적인 한계를 겪는 20대를 위해 빅데이터 기반 할부 결제 서비스 소비의 미학을 개발하고 있다. 소비의 미학은 기존의 금융 데이터와 비금융 데이터를 활용해 개별 상환 가능 한도를 맞춤형으로 측정할 수 있다. 또한 서비스 사용으로 쌓인 구매 데이터를 가공하여 고객 신용도를 평가하는 모델을 정교화하고 있다.

소비의 미학은 재정적 문제로 자신을 위한 투자폭이 제한된 MZ세대 고객에게 적절한 한도를 부여하고 건실히 상환할 수 있게 하는 소비 방식으로 할부 금융 시장을 혁신하고자 한다. 또 이들을 대상으로 상품 및 서비스를 판매하는 커머스 기업과 협업해 보다 건강한 소비를 필요한 시점에 할 수 있도록 돕는다.

소비의 미학은 현재 퍼블릭 베타 서비스를 통해 대학생-사회초년생 등 잠재 목표 고객을 대상으로 할부 결제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으며 2021년 2분기까지 구매 데이터 및 금융/비금융 데이터를 활용해 대안신용평가모델을 고도화할 예정이다.

박성훈 오프널 대표는 “현재 고객을 검증할 수 있는 플랫폼과 신용평가모델의 기반 구축은 모두 마친 상황”이라며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밀레니얼-Z세대 고객의 공격적 유치 및 대안신용평가모델 개발 및 고도화에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정예솔 퓨처플레이 심사역은 “현재 금융 선진국에서는 기존 금융권의 신용 평가 모델을 뛰어 넘는 대안평가 모델로 다양한 할부 결제 서비스를 내놓고 있다”며 “소비습관을 통한 대안신용평와 분할 결제를 접목한 모델이 곧 한국에서도 자리 잡게 될 것이라 판단해 이번 투자를 집행했다”고 말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