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C인베스트먼트, 산재보험기금 벤처펀드 운용사 선정

0

DSC인베스트먼트가 2020년 산재보험기금 운용사(GP)로 선정됐다.

DSC인베스트먼트가 스톤브릿지벤처스, 에스엘인베스트먼트,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등 3개사와 함께 2020년 산재보험기금 대체투자상품 블라인드 벤처캐피탈 펀드 운용사로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총 투자금액은 600억원으로 DSC인베스트먼트를 포함한 4개 GP는 산재보험기금으로 각 150억원씩을 출자받아 운용하게 된다.

이번 선정 결과는 정부 및 공공기관에서 올 상반기 내놓은 유일한 출자사업으로 관심을 모았다. 앞서 30여개 VC들은 올 5월부터 두 차례의 심사와 현장실사를 거쳤다. 약 한 달간의 경쟁 끝에 4개사만이 GP로 선정됐다. GP의 결성금액은 최소 800억원으로 DSC인베스트먼트는 약 1,000억원 이상의 펀드를 조성할 전망이다. 일각에서는 지난번 최대 결성금액인 1,200억원을 넘길 수 있다는 추측도 나온다.

DSC 인베스트먼트는 이번에 조성된 펀드를 기반으로 로봇, 인공지능, 바이오 등 투자에 집중할 계획이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여파로 빠르게 성장하는 비대면 산업을 선점하겠다는 구상이다.

윤건수 DSC인베스트먼트 대표는 “올해 첫 출자사업 GP로 선정돼 영광”이라면서 “‘차세대 유니콘 육성’과 ‘투자 수익률’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아 코로나로 시달리는 국민들에게 보답할 것”이라고 밝혔다.

DSC인베스트먼트는 초기기업 투자에 특화된 벤처캐피탈로 주로 설립 3년내 기업 투자에 집중하고 있다. 최근에는 모빌리티·AI·첨단소재·로보틱스 등 딥테크 기업과 바이오·헬스케어, 컨텐츠, 커머스 등 코로나 이후 부각되는 비대면 핵심 기술을 가진 기업 발굴에 집중하고 있다. 대표 투자 포트폴리오로는 카카오, 마켓컬리, 브랜디, 뤼이드, 퀄슨 뿐만 아니라 바이오기업으로 ABL바이오, SCM생명과학, 지놈앤컴퍼니 등이 꼽힌다. 2012년 설립 이후 2016년 코스닥 시장 상장을 마쳤으며 올해 운용자산 규모는 6,000억 원이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