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영상통화 스무디, 18억 원 투자 유치

0

그룹영상통화 앱 스무디를 서비스하는 주식회사 스무디가 총 18억 원 규모의 브릿지 투자를 마무리했다. 이번 투자에는 기존 투자사인 롯데액셀러레이터가 팔로우업 투자로 참여하고, 신규 투자사로는 서울대기술지주, 서울산업진흥원 등이 참여하였다.

그룹영상통화 스무디는 8명까지 한 번에 모여 고화질의 영상통화를 즐길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으로, 다른 어떤 영상통화 서비스보다 간편하고 모바일에 최적화되어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친구, 지인 간에도 물리적 거리를 요하는 언택트 시대가 도래하면서 스무디는 ‘언제 어디서나’뿐 아니라 ‘안전하게’ 소통할 수 있는 일상적인 소통 수단으로 자리잡았다. 스무디는 지난 3월 누적 사용자수 100만 명을 돌파한 이후 기존에 두각을 드러내던 한국과 중동, 필리핀 시장을 넘어 북미, 유럽 사용자의 취향까지 사로잡고 있다.

팬데믹으로 인해 대규모 온라인 화상 회의와 수업이 가능한 화상통화 서비스들이 급부상하는 가운데, 스무디가 성공적으로 글로벌 시장에 포지셔닝한 비결은 1020세대의 트렌드와 감성을 반영한 인터페이스와 AR기술을 활용한 신기능에 있다. 스무디의 AR스티커와 필터, AR이모지 기능을 통해 영상 속의 내 모습을 꾸미고 개성을 드러내는 경험은 모바일에서 새로운 자아를 형성하는 데 익숙한 모바일 세대의 감성과 일치한다. 이에 더하여 대화의 맥락에 따라 친구에게 역동적으로 감정을 전달할 수 있는 리액션 기능은 물리적 한계를 넘어 더욱 밀도 있고 즐거운 커뮤니케이션을 가능하게 한다. 단지 상대방의 모습을 영상으로 보여주는 것을 넘어 대면 소통을 가장 효과적으로 대체하는 영상통화 수단으로서 투자자들이 스무디를 선택한 이유다.

조현근 스무디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현재의 포지셔닝을 더욱 강화하여 스무디만의 색깔로 전세계 잠재유저들에게 도달할 수 있는 모멘텀을 만들어내는 데 집중하겠다”며 “스무디는 팬데믹 시대에 대면 의사소통의 가장 효과적인 대안으로서 현실 대화의 섬세한 감정 교류를 담아낼 수 있는 첫번째 영상통화 서비스가 될 것이다”고 포부를 밝혔다.

About Author

주승호 기자
/ choos3@venturesquare.net

그 누구보다 스타트업 전문가이고 싶은 스타트업 꿈나무. 캐나다 McMaster Univ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경제지, 영자지를 거쳐 벤처스퀘어에서 5년째 스타트업을 취재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스타트업을 만났을 때 가장 설렙니다. 스타트업에게 유용한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