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기술실용화재단, 임팩트어스 프로그램 최종 선발

0

농식품 특화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임팩트어스(Impact Earth)가 7주간 진행된 모집과 선발을 모두 마치고 최종 13팀의 스타트업을 선정했다. 임팩트어스는 농식품 분야의 초기 창업 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농업기술실용화재단과 소풍벤처스가 진행하는 사업화 지원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선발된 13개 기업은 3개월간 산업 전문가의 멘토링과 전담 벤처 파트너의 관리 등을 제공받게 된다.

임팩트어스 프로그램은 어그테크(Agtech), 푸드테크(Foodtech) 등 농식품 산업 생태계에서 혁신 기술을 만드는 창업팀을 모집해 20:1 이상의 경쟁률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관련 기관과 대학 등 현업에 있는 전문가의 추천으로 지원한 창업팀이 36%에 달해 해당 프로그램에 대해 높은 기대와 관심을 보였다는 것이 소풍 쪽의 설명이다.

최종 선발된 창업팀은 분야별로 어그테크 영역에서 △반달소프트 △에이아이에스 △에이임팩트 △크래블 △팜프로 △플랜트제닉 등 6팀, 푸드테크에서는 △누비랩 △라이스앤컴퍼니 △라이프샐러드 △리하베스트 △비욘드넥스트 △스키니피그크리머리 △이쁜꽃양조장 등 7팀(총 13팀)이다.

최재욱 전 서울농식품벤처창업센터장은 “농식품 분야 창업의 경우 기술 개발부터 현장에 도입되기까지 오랜 준비가 필요해 사업화가 어려운 편”이라고 설명하며 “각 사업의 고유한 특징과 창업팀에 대한 높은 이해를 가진 투자자를 만나 적절한 조언과 자금을 지원받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임팩트어스에 선발된 13개 스타트업에는 사업 성장 가속화를 위해 12주간 밀착 관리와 사업화 지원금이 기본 제공된다. 또한 소풍의 임팩트 액셀러레이팅 방법론을 토대로 사회적 가치와 재무적 성과 연구, 투자자 및 대중 접점 확대를 위한 IR 자료와 임팩트 리포트, 홍보 콘텐츠 제작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지게 된다. 소풍은 액셀러레이팅을 통한 성과에 따라 기업당 최대 2억원을 투자(별도 심의)해 초기 사업화 자금을 공급할 계획이다. 임팩트어스 선발팀들의 성과를 발표하는 데모데이는 11월 중순경 진행될 예정이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