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켈터랩스, 177억 시리즈B 투자 유치

0

인공지능 기술 기업 스켈터랩스가 177억 규모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KDB산업은행, KDB캐피탈, 한국투자증권, BNK벤처투자, ATP인베스트먼트-이베스트투자증권 컨소시엄이 신규 투자사로, 기존 투자사인 스톤브릿지벤처스, 카카오벤처스가 시리즈A에 이어 참여했다. 퍼시스그룹 가구 브랜드 일룸, 미라클랩은 전략적 투자사로 이름을 올렸다. 이로써 스켈터랩스는 총 누적 투자액 약 277억 원을 달성했다.

스켈터랩스는 지난 2015년 설립된 인공지능 기술기업으로, 현재는 ‘AIQ’ 시리즈로 대표되는 대화와 초개인화 분야의 핵심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대화 분야에서는 자연어이해(NLU) 기반의 고성능 챗봇 빌더, 6월 말 기준으로 한국어 기계독해 데이터셋 KorQuAD 기반 성능평가에서 1위를 기록한 바 있는 기계독해 솔루션, 자동 음성인식 및 음성합성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다. 초개인화에서는 앱·웹 기반 사용자 활동 데이터를 AI 추론 기술을 활용해 예측 모델링하는 기술에 집중하고 있다.

스켈터랩스는 이번 시리즈B로 유치한 투자금을 발판삼아 비즈니스 파이프라인 구축을 위한 인재 유치 및 시스템 확보, AI 기술 고도화 및 연구개발 역량 강화, 일본과 동남아시아를 중심으로 한 해외 비즈니스 타진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올해 스켈터랩스는 대화형 AI 솔루션 AIQ.TALK에 기존 구축형 모델에 더해,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형 AI(AIaaS) 플랫폼을 하반기 내 출시하고 전문 B2B 리셀러와의 계약을 통해 세일즈를 강화할 예정이다.

추후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 및 텍스트 분석(TA) 솔루션 출시도 계획하고 있다. 초개인화 솔루션 AIQ.AWARE는 e커머스, 콘텐츠 서비스 및 온라인 광고 시장을 주로 타겟한다. 온라인 광고의 경우, 예측 모델링 기반으로 구매 전환 예측을 통한 타겟팅·리타겟팅 광고 기술 적용, 사용자 유입 및 앱 설치 광고 기술 상용화를 다양한 파트너사와 진행 중에 있다. 더불어 마테크를 활용할 수 있는 유통, 여행, 멤버십 분야 기업들과의 협업 및 국내 유수의 애드테크 기업과 PoC 프로젝트 등을 진행하고 있다.

조원규 스켈터랩스 대표는 “코로나19의 장기화 속에서도, 우수한 국내 원천기술 확보에 대한 중요성, 언택트 시대 본격 도래로 인한 대화형 인공지능의 높은 성장가능성 등에 힘입어 시리즈B 라운드를 시작할 때의 예상보다 더 많은 투자금을 초과달성할 수 있었다”며, “이번 투자유치로 이미 진행 중인 다양한 파트너사와의 협력과 더불어, 새로운 비즈니스에 박차를 가해 기술력뿐 아니라 사업면에서도 유의미한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