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 삼정KPMG-카카오페이증권과 스타트업 지원 플랫폼 구축

0

두나무가 지난 10일 두나무 김형년 부사장, 삼정KPMG 재무자문부문 구승회 대표, 카카오페이증권 홀세일부문 윤기정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 성장 지원 플랫폼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의 경영 역량 고도화에 기여하고, 더 많은 유니콘 기업이 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것으로, 3사가 뜻을 모았다.

비상장 주식 통합 거래 플랫폼 ‘증권플러스 비상장’을 운영 중인 두나무는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 성장 지원 플랫폼을 기획×개발한다. 플랫폼의 주축으로서 증권플러스 비상장 서비스와 연계해 자문 희망 기업을 유치하고, 사업 운영 전반에 대해 종합 컨설팅을 하며 이들의 필요를 반영해 분야별 전문 파트너와 연결한다.

자문 파트너인 삼정KPMG와 카카오페이증권은 기업금융이나 구조화 금융 등 각 사의 역량을 활용해 전문화된 자문을 제공할 예정이다.

두나무 김형년 부사장은 “스타트업을 비롯한 비상장 기업 생태계 활성화를 목표로 증권플러스 비상장 서비스를 런칭한 후 이들이 직면한 어려움과 고민에 대해 다양한 이야기를 들어왔다”며 “파트너들과 긴밀히 협력하며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프로그램을 만들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삼정KPMG 재무자문부문 구승회 대표는 “4차 산업혁명과 사회 구조의 변화에 힘입어 첨단 기술과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과 중소•중견기업의 역할 및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며 “삼정KPMG는 한국 경제를 이끌어 갈 스타트업을 적극 발굴할 뿐만 아니라 중소•중견기업의 견실한 발전을 위해 장기적인 성장 파트너로서의 지원을 다할 것”이라며 계획을 전했다.

카카오페이증권 홀세일부문 윤기정 대표는 “카카오페이증권은 현재 다양한 시도를 준비하고 있다. 스타트업과 비상장 기업의 생태계를 활성화하는 것도 이러한 시도 중의 하나”라며 “스타트업을 비롯한 비상장 기업의 생태계를 발전시키며 함께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계획을 밝혔다.

두나무는 올해 하반기 중 플랫폼을 런칭하고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 컨설팅을 시작하는 동시에 파트너사의 범위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About Author

벤처스퀘어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