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신약 벤처 온코크로스, 165억원 규모 투자 유치

0

AI를 이용하여 신약 후보물질과 기존 약물들의 새로운 적응증을 탐색하는 신약 벤처기업인 온코크로스는 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 지앤텍벤처투자 등으로부터 165억원 규모의 투자를 받는 시리즈B 라운드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였다고 4일 밝혔다.

2015년 설립된 온코크로스는 임상 단계에 진입한 이후의 신약후보물질이나 시판되어 안전성이 검증된 기존 약물을 타깃으로 하여 제약회사들과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온코크로스는 지난 1월 제일약품과 계약을 맺고 온코크로스의 인공지능 신약 플랫폼으로 제일약품의 신약후보물질 중 하나인 ‘JPI-289’의 신규 적응증을 찾아 개발을 진행하기로 하였으며, 6월에는 근감소증(sarcopenia) 신약 후보물질 ‘OC-501/504’를 한국파마(032300)에 기술이전하는 등 제약회사들과의 협업에 나서고 있다.

온코크로스 관계자에 따르면, ‘OC-501/504’는 AI를 이용하여 선정된 약물로, 동물실험 검증까지 마친 후 제약회사에 기술이전된 최초의 국내 사례로, 임상이 성공적으로 진행된다면 전세계에서도 가장 먼저 승인되는 AI신약 가운데 하나가 될 가능성이 크며, 현재 온코크로스와 협업을 진행하고 있는 기관 가운데에는 글로벌 제약사뿐 아니라 해외 유수 대학 및 연구기관도 다수 포함되어 있다고 전했다.

이번 투자 유치에는 마그나인베스트먼트, 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 아이디벤처스,에스엠시노기술투자, 우신벤처투자, 이베스트투자증권, 지앤텍벤처투자, 하나금융투자, 한빛인베스트먼트 등 시리즈A 라운드의 기존 기관투자자들이 대부분 후속 투자에 참여하고 나우아이비캐피탈, 비전크리에이터, 산은캐피탈, KB증권 등이 새로 재무적 투자자(FI)로 합류하였다.

온코크로스는 이번에 투자받은 자금으로 라이선스인 계약을 통해 바이오벤처/제약회사로부터 신약 파이프라인을 신규로 확보하고, 보유중인 주요 파이프라인들의 임상시험을 진행하는 한편, 우수 인력을 추가적으로 충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About Author

/ yjs@venturesquare.net

스타트업 전문가를 향해 오늘도 한 걸음 더 나아갑니다. 스타트업에 유용하고 유익한 소식 전달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