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주행 시뮬레이션 스타트업 모라이, 20억 원 규모 투자 유치

0

자율주행 시뮬레이션 스타트업 모라이가 20억 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에는 기존 투자사인 네이버 D2 스타트업 팩토리(D2SF)가 후속 투자를 이어갔고, 카카오벤처스와 신용보증기금이 신규 투자사로 참여했다.

​​모라이는 KAIST 자율주행차 연구진들이 설립한 스타트업으로, 자율주행 기술을 검증할 수 있는 시뮬레이션 플랫폼을 개발하여 이를 기반으로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 중이다.

모라이는 정밀지도 ​데이터를 기반으로 디지털트윈을 생성해내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어, 자율주행차가 실제로 달리게 될 도로를 높은 완성도로 시뮬레이션하는 동시에, 대규모 시뮬레이션 환경을 제공한다.

​​네이버 D2 스타트업 팩토리 양상환 리더는“자율주행 시뮬레이션 기술의 필요성이 점차 커지고 있고, 네이버랩스와 협력을 확대하는 등 시너지를 내고 있어 후속 투자를 결정했다”라고 말했다.

About Author

이솔이
/ pr@venturesquare.net

다양한 사람을 만나 그들의 스토리를 글로 나타내는 일을 사랑합니다. 누구보다 열심히 열정적으로 살아가는 이들이 일궈놓은 스타트업 생태계의 소식을 진솔하게 써내려가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