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쉬코리아, 일반인 배송 ‘부릉프렌즈’ 전용 앱 출시

0

IT 기반의 종합 물류 브랜드 부릉(VROONG)을 운영하는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가 부릉프렌즈 전용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최근 배달 서비스 시장이 성장하고 물량이 늘어나면서 플랫폼 노동에 종사하려는 구직 수요 역시 증가하고 있다. 부릉프렌즈는 배달 경험이 없어도 자전거와 전동 킥보드로 원하는 시간에 일 할 수 있는 배달 플랫폼 서비스로, 만 20세 이상의 자전거를 탈 수 있는 성인이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관계자에 따르면 새롭게 출시된 부릉프렌즈 전용 앱은 직관적인 인터페이스로 일반인들도 쉽고 간편하게 배달할 수 있는 환경을 지원한다. 부릉 라이더 시스템과 마찬가지로 인공지능 추천 배차 서비스가 적용돼 한 번에 한 건씩 최적화된 오더를 제공하여 초보자들도 부담 없이 시작할 수 있다. 오더부터 배차, 픽업 그리고 정산까지 앱을 통해 모두 확인할 수 있으며 서울 전 지역에서 언제든지 배달을 시작하고 종료할 수 있다.

퍼스널 모빌리티를 활용한 부릉프렌즈는 전용 앱 출시를 통해 한층 더 업그레이드되며, 직장인 부업과 대학생 아르바이트 등으로 더욱 각광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업계 최초로 재해보장 보험을 개발한 메쉬코리아는 모든 부릉프렌즈에게 산재보험을 전액 지원하고 있다.

메쉬코리아 유정범 대표는 “배달 시장이 성장세를 지속하며 단기 아르바이트 수요도 함께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메쉬코리아는 부릉프렌즈가 더욱 편리하고 친근한 배달 플랫폼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반인 배송 부릉프렌즈 전용 앱은 안드로이드 전용 앱으로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