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농업 ‘그린랩스’, 200억 투자 유치

0

데이터농업 스타트업 그린랩스(대표 신상훈, 안동현, 최성우)는 200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해시드가 신규 투자사로 참여했고 마그나인베스트먼트와 메인스트리트인베스트먼트는 시리즈A 투자에 이어 후속 투자를 진행했다. 그린랩스에 따르면 이에 따라 그린랩스는 국내 농업분야 스타트업에서 단일 투자금액 최대 규모를 유치했고, 누적 투자유치 금액은 305억원에 이른다.

2017년 국내 스마트팜 시장에 진출한 그린랩스는 농작물 생산에 이은, 유통 및 판로개척을 위한 ‘팜모닝’ 서비스를 선보이며 농민을 위한 데이터농업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특히 팜모닝에서 제공한 농업정보포털 서비스(농사날씨, 농사위키, 농사지식인, 경락시세 등)는 농민의 정보비대칭 문제를 해결, 농가회원을 빠르게 확보하는 성장동력이 되며 업계 반향을 이끌고 있다. 이와 함께 데이터 기반의 생육정보를 통해 24시간 농장환경을 정밀제어, 최적의 생육관리를 제공하고 있다. 또 도매출하 시세 분석, e커머스 대행, 라이브 커머스, 인플루언서 공동구매 진행 등 차별화된 유통 서비스를 선보이며 농민을 위한 유통 판로 개척에 앞장서고 있다는 것이 사측의 설명이다.

그린랩스는 이번 투자 유치를 계기로 농민의 ‘생산’부터 ‘유통’까지를 잇는 농업 원스톱서비스를 고도화할 계획이다. 스마트팜의 기술고도화는 물론 농산물 거래소 본격 런칭, 농자재 온라인 구매 활성화, 농산물 직거래 확대 등 다양한 서비스의 질적 향상을 통해 성장을 가속화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서비스개발, 농자재, 농산물 유통 등 전분야에서 채용을 확대할 계획이고 농업 밸류체인을 강화하기 위한 주요 회사의 투자 및 인수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신상훈 그린랩스 대표는 “올해 그린랩스는 농업 혁신 DNA를 바탕으로, 현재 2만 팜모닝 회원농가를 상반기내 10만 이상으로 확대하는 등 빠른 성장세를 이어갈 계획이다”며 “농민을 위한 서비스 확대 및 사업 다각화를 통해 국내 농업의 전후방산업 성장을 견인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그린랩스는 지난해 5월 65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 유치에 성공, 총 105억원 규모의 누적 투자를 달성한 바 있다. 또 신용보증기금 ‘2019퍼스트펭귄형 창업기업’ 선정에 이어 지난해 5월 신보의 ‘제3기 혁신아이콘’에 선정되는 등 국내 애그테크 분야의 선두주자로 주목받고 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