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라이크코리아-한국스미토모, 반려동물 헬스케어 MOU

0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 반려동물시장이 ICT업계의 블루오션으로 부각되면서 영국 ’슈어피드’(Surefeed), 일본 ‘후지쯔’(Fujitsu), 미국 ‘리터로봇’(Litter-robot) ICT(정보통신기술업체들도 반려동물 산업에 속속 뛰어들고 있다. 최근 AI(인공지능)·IoT(사물인터넷같은 기술들이 산업에 적용되면서 이른바 ‘펫테크(Pet-tech)’가 주목을 받고 있는 것이다.

스마트축산 전문기업 유라이크코리아(대표 김희진)은 글로벌 종합상사인 한국스미토모(住友)상사와 일본 반려동물 헬스케어 사업 및 글로벌 축산이력 플랫폼 사업의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으로 펫테크 시장 진출과 스마트축산 고도화를 구축한다고 공동 발표했다.

유라이크코리아 김희진 대표는 “한국스미토모상사와 체결한 이번 협약을 통해 가축 헬스케어 솔루션인 라이브케어(LiveCare) 서비스를 한국스미토모상사의 B2B 네트워크를 통해 일본 반려동물 사업과 블록체인 및 데이터 분석을 활용한 글로벌 축산이력 사업 추진을 공동으로 주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양사는 공동 사업화 수행을 위해 일본 반려동물 시장 및 글로벌 블록체인 산업 현장에서 접한 고객 니즈를 분석하고 문제를 개선하는 공동 연구를 수행하기로 했다.

유라이크코리아는 5억건 이상의 가축 질병 생체데이터를 기반으로 신생 송아지부터 성우(成牛)와 낙타닭 등 가축 질병과 법정전염병을 전문 연구하는 ‘라이브케어 인공지능 데이터센터를 운영 중이다특히가축 생체데이터를 기반으로 개체 별 생체패턴을 딥러닝으로 분석하여 소 코로나바이러스 설사병구제역식체패혈증케토시스유방염 등 질병에 대한 조기감지와 수정적기분만일 예측을 통해 수태율을 높여 전세계 산업동물 생산성 증대에 기여하고 있다.

김대표는 “반려동물용 라이브케어 서비스는 견주와 묘주에게 개고양이 등 반려동물의 건강 상태를 실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는 모바일 APP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투명한 개체 이력관리를 통해 조기에 질병을 감지하여 조치할 수 있으며막대한 치료비용을 줄일 수 있다고 전했다.

또한 김대표는 “한국스미토모상사와 함께 플랫폼 개발과 사업화에 주력할 예정이다차별화된 펫테크어그리테크 서비스를 통해 동물복지를 실현하고 인간의 삶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동물의 건강을 케어 하는 것이 목표다향후 일본과 해외 거점 실증 테스트를 수행하여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오카다 타쿠야 한국스미토모상사 사장은 유라이크코리아와 긴밀한 협업을 통해 일본 펫테크 사업과 글로벌 블록체인 가축이력 사업으로 동물 헬스케어 시장을 DX로 선도하여쾌적하고 풍요로운 라이프스타일 기반 만들기에 공헌하겠다고 전했다.

유라이크코리아는 일본 와규(和牛)와 같은 프리미엄 축우양돈 등 가축 산업이 발달한 일본 내 산업동물과 반려동물 대상 가축 헬스케어 사업 활성화를 적극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