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중소 패션 브랜드 지원금 399억 돌파

0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store.musinsa.com대표 조만호)가 무신사 스토어에 입점한 중소 패션 브랜드 지원 프로그램을 확대해 상생 경영에 속도를 낸다.

무신사는 공정거래위원회가 주최한 ‘유통납품업계의 재도약을 위한 상생 협약식’에 온라인 패션 플랫폼 대표로 참석해 입점 브랜드 상생 방안을 논의했다웨비나 형식으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서 입점 브랜드 △생산자금 지원 △대금 조기 지급 △외상매출채권 담보대출 △판촉 행사 지원을 약속했다협약식에 참여한 온라인몰 운영사 중 입점사를 대상으로 생산자금 지원 프로그램을 실시하는 것은 무신사가 유일하다는 것이 사측의 설명이다.

먼저 무신사는 2015년부터 진행한 ‘동반성장 프로젝트’를 연내에도 확대해 실시한다동반성장 프로젝트는 브랜드가 안정적으로 생산 및 마케팅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무이자로 다음 시즌 생산 자금을 빌려주는 대표적인 무신사 상생 프로그램이다. 2018년부터는 지원금 규모를 매년 40% 이상 확대했고, 2020 F/W 시즌까지 120여 개 브랜드를 대상으로 399억 원을 지원했다올해 봄·여름 시즌에도 지원 브랜드 수와 규모를 확대해 진행할 계획이다.

입점한 브랜드가 자금을 원활하게 유통할 방안도 강화한다먼저 올해부터 무신사 스토어에 입점한 전체 브랜드를 대상으로 ‘정산 대금 조기 지급’을 정례화했다정산일을 기존보다 15일 앞당겨 전월 판매 대금을 매월 10일에 지급한다.

무신사의 신용으로 대출한도를 확보해 중소 브랜드에 매출 담보 대출을 지원하는 ‘선정산 프로그램’도 확대한다선정산 프로그램은 무신사와 연계한 금융 회사가 입점사에 정산금을 먼저 지급하고향후 실제 정산일에 무신사가 금융 회사에 대금을 상환하는 프로그램이다입점 브랜드는 매주 정산 예정액의 일부를 무신사의 신용도에 상응하는 최소한의 금융 비용으로 미리 지급받을 수 있기 때문에 자금 유동성을 확보하게 됐다.

또한 중소 패션 브랜드를 알리기 위한 ‘옥외 디지털 광고 지원’도 지속한다무신사는 2018년부터 강남대로도산공원홍대 입구 등 서울 주요 지역에서 옥외 광고 구좌를 운영하고입점 브랜드를 대상으로 광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올해도 입점 브랜드의 인지도를 높이고 매출 상승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용 대상과 제공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무신사 관계자는 “지난해 브랜드와 동반성장을 경영철학으로 입점사와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해왔다”며“앞으로도 중소 패션 브랜드의 성장 발판을 마련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