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콘진원, K-패션 글로벌 진출 돕는다

0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콘진원)은 코로나19로 인해 글로벌 진출이 어려워진 국내 패션 디자이너들을 위해 디지털 런웨이와 쇼룸을 선보이며 지원에 앞장선다.

우선 뉴욕패션위크 공식 프로그램으로 2010년부터 매 시즌 개최하고 있는 ‘컨셉코리아(Concept Korea)’는 오는 17일 F/W 2021 디지털 런웨이를 온라인으로 선보인다. 브랜드별 시즌 컨셉을 살린 독창적인 런웨이 영상으로 전 세계 패션 관계자들에게 다가갈 예정이다.

또한, 글로벌 쇼룸 ‘더 셀렉츠(The Selects)’는 뉴욕 및 파리패션위크 기간에 맞추어 F/W 시즌 세일즈를 지난 15일부터 전개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디지털 플랫폼에 입점하여 주요 바이어를 온라인으로 초청, 시즌 컬렉션을 독점적으로 공개하고 상담을 진행한다.

◆ 분더캄머·얼킨·자렛, 기획부터 참여해 ‘컨셉코리아’ 디지털 런웨이 영상 연출

이번 컨셉코리아에는 지난 S/S 시즌 뉴욕패션위크에 성공적으로 데뷔한 ▲신혜영 디자이너의 ‘분더캄머(WNDERKAMMER)’ ▲이성동 디자이너의 ‘얼킨(UL:KIN)’ ▲이지연 디자이너의 ‘자렛(JARRET)’총 3개 브랜드가 참가한다.

특히 디지털 런웨이 영상 기획부터 디자이너가 적극 참여해 시즌 컨셉에 맞는 연출을 이끌었으며, 음악, 예술 분야 아티스트와의 협력으로 화제성은 물론 대중성까지 더했다. ▲얼킨은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소속)’ 멤버 연준과 뮤지션 ‘비비(BIBI, 필굿뮤직 소속)’가 런웨이 모델로 등장하며, ▲자렛은 중국 그룹 ‘웨이션브이(WayV, SM엔터테인먼트 소속)’멤버 양양과 협업하는 등 K-팝과 K-패션의 결합을 통해 참가 브랜드의 매력 알리기에 나선다. 또한, ▲분더캄머는 국내 굴지의 프로덕션 ‘매스메스에이지’와 협업으로 한 편의 영화를 보는 듯한 런웨이 영상을 보여줄 예정이다.

컨셉코리아에 참여한 세 브랜드 디자이너 모두 “기존 오프라인 쇼와 달리 디지털 런웨이는 공간의 제약 없이 디자이너가 크리에이터가 되어 시즌 컨셉 연출에 상상력을 발휘할 수 있어 또 다른 매력이 있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도 전 세계 패션 관계자와 대중들에게 우리 브랜드를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어 기대가 크다”고 전했다.

온라인 개최로 전 세계 누구나 시청할 수 있는 이번 컨셉코리아 영상은 오는 17일(수) 오전 10시 30분 뉴욕패션위크 공식 홈페이지(www.nyfw.com)를 통해 발표되며, 18일(목)부터는 콘진원 공식 유튜브(www.youtube.com/user/KoreanContent)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 ‘더 셀렉츠’, 뉴욕·파리로 디지털 쇼룸 확대…패션업계 한파 극복 위해 노력

이어 콘진원은 글로벌 쇼룸 ‘더 셀렉츠(The Selects)’의 거점을 뉴욕과 파리 두 곳으로 넓혀, 시장 확대를 통해 국내 우수 디자이너들의 글로벌 경쟁력에 힘을 싣는다. 신규 입점한 ▲잉크(EENK) ▲분더캄머(WNDERKAMMER) ▲아이아이(EYEYE) ▲한킴(HANKIM) ▲베르소(VERSO) ▲유저(YOUSER) ▲시지엔이(C-ZANNE E) ▲더스튜디오케이(The Studio K) ▲늘(NEUL) 총 9개 브랜드는 뉴욕과 파리를 중심으로 ‘F/W 2021’ 세일즈 캠페인을 시작한다.

‘더 셀렉츠’ 쇼룸은 뉴욕 및 파리패션위크 기간에 자체 플랫폼인 ‘더 셀렉츠 마켓(theselectsmarket.com)’과 온라인 B2B 플랫폼 ‘르 뉴 블랙(Le New Black)’ 입점을 통해 디지털 세일즈를 진행하는 한편, 패션 매거진과의 협업 및 광고 캠페인을 통해 홍보 파급력을 높인다. 또한, 후속 세일즈와 브랜드 홍보를 위해 오는 3월부터는 서울에 버추얼 쇼룸을 마련하고 글로벌 PR 쇼케이스를 진행할 계획이다.

콘진원 대중문화본부 이현주 본부장은 “코로나19로 패션산업도 디지털화가 가속화되면서 패러다임의 변화가 이루어지고 있다”며, “콘진원은 이와 같은 변화 속에서도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가 디지털 런웨이, 디지털 쇼룸 등 새로운 시도를 통해 해외에 지속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