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업사이클 기업 ‘리하베스트’, 투자 유치

0

푸드업사이클 기업 리하베스트가 엠와이소셜컴퍼니와 유진투자증권으로부터 투자 유치를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리하베스트는 2019년 8월 설립된 스타트업으로 식품의 제조과정에서 자연스럽게 발생하는 부산물들을 업사이클링하여 건강하고 친환경적인 B2C와 B2B 제품을 개발 및 생산하고 있다.

리하베스트 관계자는 “국내 최초 푸드 업사이클링 전문 기업으로 제품생산 과정에서 폐기되던 식혜박, 맥주박 등 영양성분이 풍부한 부산물에 고부가가치를 더해 친환경적인 식품을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리하베스트는 좋은 영양성분을 포함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퇴비, 사료 등 저부가가치로 이용되고 있는 식품 부산물에 새로운 가치를 부여함으로써 생산자는 환경부담을 줄이고 소비자들은 친환경적인 고부가가치 제품을 소비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가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한 초석으로 올해에는 B2B원료 판매와 B2B2C 형태의 사업에 집중할 계획이다.

민명준 대표는 “지속적으로 업사이클 가능한 부산물의 영역을 확장해나가며, 다양한 부산물을 재수확하여 소중한 자원으로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부산물을 원료화 하여 대체 밀가루로 만들고 이를 통해 모든 소비자들이 리하베스트를 생각하였을때 ‘친환경적이고 몸에 좋은 원료를 만드는 회사’가 될 수 있도록 인지도를 높이고 싶다.’며 이번 투자를 통해 향후 원료 사업에 대한 가능성과 확장성을 넗혀 나가며 다양한 레프런스 구축을 통해 B2B 사업으로 적극 사업을 확장할것” 이라고 밝혔다.

리하베스트는 국내 최대 맥주회사 OB맥주와 손잡고 글로벌 간편식시장 진출을 준비 중이다. OB맥주는 맥주를 생산하는 과정에서 버려지던 부산물을 리하베스트에 독점으로 공급하고 자사 유통라인을 통해 제품 판매를 도울 예정이다. 분쇄 특허기술을 보유한 리하베스트는 맥주 부산물을 밀가루와 유사한 리너지가루로 만들어 리너지바, 그래놀라, 베이커리, 죽 등 간편대용식 또는 가정간편식을 개발한다.

엠와이소셜컴퍼니 김영우 심사역은 “원가절감이 더욱 중요해진 시대에 원부자재에서 놓쳤거나 버렸던 파생물에서 새로운 가치를 발굴하는 것은 원가절감의 새로운 접근이자 보다 고부가가치를 만들 수 있는 접근이다. 앞으로 리하베스트의 관점으로 더욱 많은 산업영역에서 파생가치를 발굴하고 확산하는 관점이 핵심기술/원천경쟁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며 투자 이유를 설명했다.

About Author

/ jinjin.pink@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