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스트자산운용, ‘링글’에 연이은 대규모 투자

0

본투글로벌센터 잉글리시에듀케이션서비스(이하 링글, 공동대표 이성파·이승훈)가 머스트자산운용에서 100억원 규모의 투자금을 유치하며 시리즈 A 라운드를 시작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대규모 투자를 결정한 머스트자산운용은 링글의 지난 시드 라운드에서 리드 투자사로 참여한 곳으로 가치는 1000억원으로 평가됐다.

링글은 하버드, 스탠퍼드, 캠브리지, 옥스퍼드 등 미국·영국 명문대학교 출신 원어민 튜터와의 일대일 화상 영어 수업을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2015년 스탠퍼드 MBA 출신인 이승훈, 이성파 대표가 공동 창업했다. 2019년부터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로 활동하고 있다.

머스트자산운용은 링글의 성장 속도뿐만 아니라 성장의 질을 높게 평가한 것이 이번 투자의 주된 결정 요인이라고 밝혔다. 머스트자산운용은 2015년 창업 이후 링글이 인플루언서와 협업 또는 아이패드 사은품 증정 행사, 대규모 TV 광고 없이 수강 후기 및 수강생 간 입소문을 통해 매년 3배 이상의 성장을 해온 점을 높게 평가했다.

링글이 국내 성인 영어 시장 고객뿐만 아니라 미국, 유럽, 싱가포르, 일본 등 주요 국가에 거주하는 비영어권 직장인과 대학(원)생 및 10세 이상 초등학생, 중학생 등 주니어 고객 유입률이 오르는 등 글로벌 성장 잠재력을 보여준 것도 인정했다. 머스트자산운용 담당자는 “특히 한국 본사 및 미국 실리콘밸리 지사에 있는 25명 남짓 소수정예 팀으로 괄목할 만한 성과를 만들어 가고 있다는 점에서 링글은 지금까지 이뤄온 것 만큼이나 앞으로 성장이 기대되는 기업”이라고 말했다.

링글이 개발한 일대일 화상 영어 서비스의 가장 큰 장점은 수강생이 아이비리그 출신 튜터들과 최신 시사-비즈니스 이슈를 교재로 영어 토론을 진행하며 실시간 교정을 받는 것이다. 또 ▲600여명의 영미권 명문대 튜터 ▲300개 이상의 수준 높은 디지털 교재 ▲분야별 전문 튜터의 강의형 웨비나 ▲유학·외국계 취업을 위한 온·오프라인 커리어 세미나 ▲인공지능 기반 피드백 레포트 등도 링글만의 차별화 요소로 꼽히고 있다.

한편 링글은 4월 말까지 시리즈 A 라운드를 이어간다. 현재 기존 투자사는 물론 신규 투자사와 추가 후속 투자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About Author

/ vsquare.rosie@gmail.com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