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쳐누리, ‘전자도서관 솔루션’ 태국 대학교에 직수출

0

대학, 공공, 기업체 등 국내 500여 개 전자도서관 시스템을 구축한 전문 기업 퓨쳐누리(대표 추정호)가 9일 태국의 탐마삿대학교(Thammasat University) 도서관(관장 에까린 요라빌)과 전자도서관 솔루션을 수출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태국 최고 명문대학 중 하나로 인정받는 탐마삿대학교는 5개의 캠퍼스에 학생 수는 약 5만 명 수준으로, 정치학, 법학, 경영학 분야가 유명하며, 특히 학술 연구 활동의 중심으로 전자도서관 시스템을 자체 개발해 운영하고 있어 태국의 전자도서관 기술을 선도하고 있는 대학교다.

퓨쳐누리와 탐마삿대학교는 2018년 솔루션 시연회 이후, 지속적인 실무 회의, 온라인 토론 등을 통해 퓨쳐누리 솔루션의 우수성과 태국 도서관 적용의 적합성을 확인했고, 이를 활용해 태국 내 전자도서관 서비스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릴 수 있다는 상호 이해를 바탕으로 이번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

이번 계약을 통해 구축되는 전자도서관 시스템인 튤립(TULIP)은 제반 국제 표준을 준수함은 물론 전자도서관 관련 최신 기술이 집약된 솔루션으로 국내는 물론 우즈베키스탄 국가전자도서관, 베트남 경찰대학, 몽골 국제대학, 콜롬비아 국립중앙도서관 등 8개국 30여 도서관에 납품된 실적을 갖고 있다.

추정호 사장은 “지금까지 전자도서관 솔루션은 한국국제협력단(KOICA)이나 경제협력증진자금(EDCF)과 같은 정부의 해외지원사업을 통해 수출된 적은 있지만, 원조대상 국가가 아닌 나라에 국내업체 중에서는 직거래로 수출한 경우는 이번이 처음이어서 향후 본격적인 태국 도서관 시장 진입과 타 국가로의 수출 판로 확장에 중대한 기점으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한편 퓨쳐누리는 국내에서 진행 중인 국방전자도서관 개발 사업을 통해 소프트웨어 서비스기능(SaaS)을 갖춘 클라우드 버전도 곧 내놓을 계획이다.

특히 이번 계약은 퓨쳐누리와 영업 총판 관계에 있는 글로벌 학습관리 솔루션 업체 Blackboard사의 Collaborate 실시간 화상 회의 시스템을 통해 이뤄졌다.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계약을 진행함에 어려움이 있기에 두 기관은 검증된 전자서명시스템인 Docusign을 활용했다. 실시간 화상 회의 시스템을 통해 전자 문서에 서명하는 장면을 함께 공유하며, 대면 계약과 유사한 수준의 형태와 구성으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퓨처누리 관련 기사 더 보기

퓨쳐누리, 베트남 FPT소프트웨어와 전자도서관 솔루션 MOU 체결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