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쓰리엔-대우조선해양, 스마트 선박 플랫폼 사업 협력

0

남영삼 엔쓰리엔 대표(오른쪽)와 우일국 대우조선해양 상무(왼쪽)가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실시간 영상처리 플랫폼 기업 엔쓰리엔(N3N, 대표 남영삼)이 대우조선해양과 지난 6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남영삼 엔쓰리엔 대표와 우일국 대우조선해양 상무가 참석했으며, 양사는 ‘스마트 선박 플랫폼 사업’을 수행하기 위한 상호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로 약속했다.

엔쓰리엔과 대우조선해양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스마트 선박 솔루션 사업에 필요한 제반 기술을 공유하고 솔루션 공동 구현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엔쓰리엔은 자사의 영상 데이터 전송 최적화 기술 및 원격 영상 해상도 복원 기술 등을 공유해 양사의 융합 시너지를 극대화한다는 방침이다.

남영삼 엔쓰리엔 대표는 “쌓아온 역량으로 미래 모빌리티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스마트 선박 분야 최고 기술력을 가지고 있는 대우조선해양과 협업 체계를 구축하게 됐다”며 “협약 기간 동안 양사는 적극 협력해 상호 발전은 물론, 기술 혁신을 도모할 것”이라고 전했다.

About Author

/ jinjin.pink@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