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전문 중개 서비스 ‘우대빵’, 투자 유치

0

초기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 ‘매쉬업엔젤스(대표파트너 이택경)’가 아파트 전문 중개 서비스 ‘우대빵(대표 이창섭, https://woodaebbang.com)’을 운영하는 ‘에스테이트클라우드’에 시드 투자를 했다고 6일 밝혔다.

에스테이트클라우드는 부동산 매도인과 임대인, 중개인을 위한 프롭 테크(Prop Tech) 회사다. 부동산 IT 사업을 시작하며 공인중개사 자격증 취득과 부동산 중개 서비스 ‘복덕킹’을 개발 및 운영한 경험이 있는 이창섭 대표를 주축으로 공동 창업자인 김동남 CTO, 우대빵부동산아카데미 우동윤 대표, 부동산 114 초기 멤버인 심형석 소장 등 개발 경험과 실전 중개 경험이 풍부한 팀원들로 구성되어 있다고 사측은 설명했다.

우대빵은 온라인 아파트 전문 중개 서비스다. 기존 낙후된 중개 업무를 디지털화했으며, 중개인은 우대빵을 통해 가계약 관리, 정산 관리 등 중개 및 협업에 필요한 업무를 하나의 관리자 시스템으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부동산 실매물만 등록 가능해 허위 매물을 최소화했으며, 매수인은 중개 수수료와 사고의 위험을 줄이며 거래가 완료된 부동산 가격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IT 기술 기반으로 빠르고 체계적이며 편리한 중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우대빵의 강점이다. 한 달 이내 거래된 아파트 계약 건수 비율이 45% 이상이며, 부동산 매물 거래 기간도 평균 1개월 13일 정도로 크게 단축시켰다. 우대빵은 지난해 5월 서비스 출시 후 현재까지 부동산 누적 거래금액 2,000억 원을 초과했으며, 누적 매물 5,700여 개를 보유하고 있다.

아울러 우대빵은 개업을 앞둔 공인중개사를 대상으로 ‘부동산 창업스쿨’도 운영 중이다. 부동산 창업을 위한 노하우와 개업 실무에 대한 전반적인 교육 과정을 제공하며 수료를 완료한 수강생들을 대상으로 우대빵 가맹점 개업의 기회를 제공한다. 현재 13개의 직영 분사무소인 ‘우대빵부동산중개법인’을 설립했으며, 부동산 중개 프랜차이즈로 성장 중이다.

에스테이트클라우드 이창섭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뛰어난 개발인력 등을 영입해 우대빵의 중개 서비스 고도화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며 “공인중개사에게 최적화된 관리 시스템을 제공하며 기업형 공인중개사 플랫폼으로 성장하겠다”라고 말했다.

매쉬업엔젤스 인상혁 파트너는 “우대빵은 빠른 서비스 개발뿐만 아니라 부동산 분야의 다양한 실무 경험을 IT 기술과 데이터에 접목할 수 있는 멤버들로 구성된 팀”이라며 “국내 부동산 중개 시장에서 빠르게 성장하며 향후 중개 시장을 선도하는 프롭 테크 기업으로서 입지를 굳힐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투자 이유를 밝혔다.

매쉬업엔젤스는 2013년에 설립한 ICT 분야에 특화된 초기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다. 현재 TIPS 운영사로 버킷플레이스(오늘의집), 스타일쉐어, 원더래빗(캐시워크), 핀다, 눔, 휴먼스케이프, 엔코드(디코드), 시프티, 옴니어스, 작당모의(잼페이스) 등 123개의 스타트업에 초기 투자를 진행했다.

About Author

/ jinjin.pink@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