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엔진, 1700억원 의류 사업자 끌어낸 ‘브이고’ 출시

0

패션 테크 스타트업 ‘브이엔진’은 의류 생산 사업자를 위한 생산성 향상 플랫폼인 ‘브이고’(V-go)를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브이고는 올해 기준 전 세계 약 2,000조 원 규모 글로벌 의류 시장을 견인하는 생산 사업자의 업무 생산성을 대폭 향상할 수 있는 웹 서비스다.

이와 관련 브이엔진 한승엽 대표는 “의류 산업 구성원 절대 다수를 차지하는 중소 사업자들의 IT 솔루션 도입이 현실적으로 어렵다. 그 결과로 버려지는 막대한 데이터가 유용한 자원으로 다시 탄생할 수 있을 거라는 확신을 갖게 돼 브이고 프로젝트를 시작하게 됐다”며 “현재는 벤더와 서플라이어 업무 활용이 중심이지만 최종적으로 제조 사업자와 물류 사업자까지 포함하는 전체 의류 제작 프로세스가 공식 데이터 출처로 이어지는 유일한 빅 데이터로 구축할 것”이라고 산업 전체에 도움이 되는 가장 가치 있는 정보를 제공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브이고는 업무의 연속성, 데이터의 신뢰성, 열린 사업성 전달에 그 목적을 두고 있다. 특히 대기업의 전사 적인 관리를 위한 방대한 기능성보다는 실제 업무에 참여하는 실무자들에게 꼭 필요한 업무 효용성, 실용성 증대에 맞춰 기획됐다. 이에 이번 출시와 동시에 생산 거래액 합계 기준 약 1,700억 원 규모 사업자들의 플랫폼 참여를 끌어냈다.

제조업체들이 생산성 향상 그리고 사업의 디지털 전환의 수단으로 찾았던 현존하는 ERP나 PLM 솔루션과 브이고는 제품의 생산 관리 측면에서 유사성을 찾을 수 있다. 또한 기존 B2B 솔루션 도입에 필요한 수억 원대의 설치 비용, 정기적인 라이선스 비용 조건에 비해 브이고는 가입된 사업자에 무료 제공되며 차후 사용자의 필요에 의해 선택한 데이터 기반의 인사이트를 유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관련기사더보기

“패션 스타트업, 자금난을 뚫어라”

About Author

/ ohj1989@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