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영상 컷 편집점 추천 솔루션 ‘잘라’, 투자 유치

0

초기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 ‘매쉬업엔젤스(대표파트너 이택경)’가 AI 기반 영상 컷 편집점 추천 솔루션 ‘잘라’를 운영하는 ‘잘라컴퍼니(대표 추성훈, https://zalacompany.com)’에 시드 투자를 했다고 20일 밝혔다.

올해 3월에 설립된 잘라컴퍼니는 데이터와 인공지능을 통해 영상 편집을 자동화하여 누구나 손쉽게 크리에이터가 될 수 있는 솔루션을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는 회사다. 트위치, 아프리카 TV 등의 실시간 온라인 방송(이하 ‘스트리밍’) 영상을 유튜브용으로 요약 편집할 때, 편집점을 찾기 위해 긴 시간의 원본 영상을 반복해서 시청하는 등 기존의 비효율적인 컷 편집 방식을 AI를 통해 효율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잘라’를 개발했다.

잘라는 스트리밍 영상 편집을 위한 AI 기반 컷 편집점 추천 프로그램으로 7월 오픈 베타 서비스를 론칭했다. 영상 편집자의 작업 능률을 극대화하는 것을 목표로 스트리밍 영상의 핵심 요소인 시청자의 채팅, 영상 소리, 화면(게임 주요 장면) 데이터를 분석해 적합한 컷 편집점을 추천해주는 ‘AI 추천 편집점 기능’을 제공한다. 분당 채팅 빈도, 음성, 도네이션 등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시청자와 스트리머의 반응이 증가하는 부분을 찾아내 컷 편집에 적합한 장면을 추천하는 것이 특징이다. 잘라의 편집점 추천 알고리즘은 실제 편집자가 편집한 유튜브와 비교했을 때, 95% 이상 일치할 정도로 정교한 편집점을 추천한다.

스트리밍 영상의 데이터를 대시보드로 시각화해 편집자들의 영상 흐름 파악을 돕고, 프리미어 프로 등의 영상 편집 프로그램으로도 쉽게 연동할 수 있다. 또한 컷 편집에 특화된 UI(사용자 환경)를 제공해 추천 편집점 위주로 빠른 영상 확인과 편집점 세부 조정도 가능하다.

잘라컴퍼니 추성훈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렌더링 기능, 자동 자막 등 영상 편집 시간을 효과적으로 단축할 수 있는 기능 추가와 편집점 추천 엔진 고도화에 박차를 가할 예정” 이라며 “향후 영미권까지 시장을 확장해 글로벌 스트리머 및 영상 편집자에게 필수 툴로 자리 잡아 스트리밍 영상 편집의 표준을 확립하는 서비스로 성장하는 것이 목표다”라고 말했다.

매쉬업엔젤스 최윤경 파트너는 “잘라컴퍼니는 라이브 스트리밍 시장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Z세대의 탄탄한 팀워크를 바탕으로 영상 편집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컷 편집에 집중해 솔루션을 개발하는 점이 인상적”이라며 “영상 콘텐츠 시장의 성장에 발맞추어 Z세대의 니즈를 빠르게 파악하고 반영해 글로벌 시장에서의 선두주자로 자리잡기를 기대한다”라며 투자 이유를 밝혔다.

한편, 오는 7월 오픈 베타 서비스를 론칭한 ‘잘라’프로그램은 홈페이지(https://zalacompany.com/)를 통해 다운로드 및 상세 사용 설명 확인이 가능하다.

매쉬업엔젤스는 2013년에 설립한 ICT 분야에 특화된 초기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다. 현재 TIPS 운영사로 버킷플레이스(오늘의집), 스타일쉐어, 원더래빗(캐시워크), 핀다, 눔, 휴먼스케이프, 엔코드(디코드), 시프티, 옴니어스, 작당모의(잼페이스) 등 123개의 스타트업에 초기 투자를 진행했다.

 

About Author

/ jinjin.pink@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