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빌리티, 카카오인베스트먼트로부터 투자 유치

0

라스트마일 로봇 기반 배달 대행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는 뉴빌리티가 카카오인베스트먼트에서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고 21일 밝혔다투자 금액은 비공개다.

뉴빌리티와 카카오는 이번 카카오인베스트먼트의 투자를 계기로 양사간 파트너십 구축에 나설 계획이다뉴빌리티는 올해 10월 인천 연수구 송도 지역을 시작으로서울 강남 3구와 여의도종로구 등에서 자율주행 로봇 배달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또한 다수의 플랫폼 기업, F&B와 리테일 기업들과도 뉴빌리티의 배달 로봇 서비스 도입을 협의 중이다.

대부분의 국내 서비스 로봇 기업들이 여전히 컨셉 혹은 초기 연구 단계에 머무르고 있는 가운데뉴빌리티는 상용화에 가장 가깝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이번 카카오인베스트먼트의 전략 투자도 이러한 평가와 맥을 같이 한다.

이번 투자를 이끈 김택훈 카카오인베스트먼트 부사장은 “라스트 마일 배달은 물류에서 가장 많은 비용이 들어가는 동시에 소비자에게는 제품 경험이 시작되는 구간”이라며 “뉴빌리티는 로봇 자율주행 기술력과 발전 속도 면에서 국내 로봇 산업의 다른 사업자들에게도 인정 받고 있으며 이번 전략 투자를 계기로 라스트 마일 고객들의 경험을 가장 혁신적으로 바꿔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상민 뉴빌리티 대표는 “서비스 로봇그 중에서도 라스트 마일 배달 영역은 로봇이 마냥 신기한 미래 기술에서 머무르지 않고 시장의 니즈를 해결하는 현실적인 솔루션으로 자리잡는 첫 번째 사례가 될 것”이라며 “뉴빌리티의 자율주행 배달 로봇 ‘뉴비’를 일상에서 곧 마주칠 수 있도록 기술과 서비스 개발은 물론이고업계의 다양한 주체들과 협력을 통해 규제와 인프라 문제도 함께 풀어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뉴빌리티는 서울과 수도권 내 도심 지역에서 실외 자율주행 로봇으로 새로운 배달 서비스 경험을 제공하고소비자와 판매자의 라스트 마일 배송 비용 문제를 해결한다는 목표 아래 카메라 기반의 자율주행 솔루션과 로보틱스 기술을 연구·개발 중이다.

About Author

/ vsquare.rosie@gmail.com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