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유테크 티에프제이글로벌, 난연섬유 전용 공장 증설에 200억 투자

0

섬유테크 전문기업인 티에프제이글로벌(TFJ global)이 200여억원을 투입하여 난연(難燃)섬유 자체브랜드인 ‘메터리움’(Materium) 전용 공장 추가 증설에 나섰다.

티에프제이글로벌은 자체 개발한 세계 최고수준의 ‘비불소(C0), 친환경 발수가공나노기술’을 바탕으로 ‘섬유 원단’, ‘의류 완제품’, ‘스마트 원단’의 제조, 가공을 주요 사업으로 영위하는 기술 집약형 하이테크 섬유소재 스타트업이다.

TFJ글로벌 진의규 대표는에 따르면 자체 개발에 성공한 난연섬유 ‘메터리움’의 LOI는 45~48 수준으로 세계적인 탄소섬유 제조기업 일본 도레이 졸텍(Toray Zoltek)의 LOI 40 보다 높아 난연성이 매우 우수해 기술력으로 앞서고 있다.

현재 난연소재의 난연성은 LOI(Limited Oxygen Index, 한계산소지수)값으로 구분하며 대표적인 난연섬유인 일본 데이진(Teijin)사의 아라미드(Aramid), 미국 화학기업 듀폰(Dupont)의 케블라(Kevlar)의 LOI가 29 수준이다.

난연섬유는 섬유 및 의류분야(스웨터, 카펫, 커튼 등), 건축자재분야(난연재, 단열재 등), 특수용품분야(소방복, 전투복, 용접복, 보호 장갑 등)는 물론 전기차(EV) 내장재, 수소차 및 선박 내장재, 소방, ESS 등 다양한 산업재로 적용이 가능하다. 이에 TFJ글로벌은 난연소재 분야로 사업을 계속 확대할 예정이다.

 

관련기사더보기

벤처기업협회가 뽑은 2019년 우수 벤처 5곳

About Author

/ ohj1989@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