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에이치씨, 브루나이에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 수출

피에이치씨(057880 / 대표 최인환)는 브루나이 정부에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를 수출한다고 20일 밝혔다이번 수출은 브루나이 정부 입찰로 이루어졌으며첫 수출 물량은 50만개다.

피에이치씨는 지난 7 16일 말레이시아에서 최초로 홈키트 허가를 받은 바 있다피에이치씨의 Gmate Covid-19 Ag 제품은 타액진단 및 앱을 통한 관리가 장점이다.

국내 자가진단키트 허가는 아직 진행 중이지만 말레이시아오스트리아콜롬비아 등에서 자가진단키트로 허가를 받고 점차 판매를 확대하고 있다말레이시아에서 해당 제품이 호평을 받으면서 이웃 국가인 브루나이 정부에서도 도입을 확정하였다.

감염자가 발생하지 않아 코로나19 철옹성으로 불렸던 브루나이는 지난 8 9일에 코로나19 지역 감염자가 발생하면서 점차 증가하고 있다최근 15개월간 확진자 발생이 없었던 브루나이는 연일 확진자 발생으로 사회제한 조치를 실시하고 있지만 좀처럼 확산세가 멈추지 않고 있는 상태다.

회사 측은 인구 44만명의 국가에서 50만개의 신속진단키트 수량을 입찰했다는 것은 브루나이의 상황과 제품의 우수성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피에이치씨 관계자는 “비교적 늦게 신속진단키트 제품을 출시하면서 인허가나 영업활동 등 모든 것이 뒤쳐 졌지만최근 제품의 편리함과 우수성이 입증되면서 주문수량이 점차 늘고 있다라고 현재 상황을 알렸다.

 

관련 기사 더 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