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커머스 ‘아이오인코퍼레이티드’, 투자 유치

0

뉴커머스 전문 스타트업 ‘아이오인코퍼레이티드'(구 아이오푸드)가 HK이노엔 투자를 유치했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아이오인코퍼레이티드는 최근 한국콜마 계열 코스닥 상장사인 HK이노엔과 전략적 투자 파트너십을 체결하며 설립 이래 두 번째 외부 자본을 유치했다. 지난해 9월 시드 투자했던 베이스인베스트먼트와 서울대기술지주도 투자액은 비공개로 진행하며 이번 라운드 재무적 투자자로 참여했다.

아이오인코퍼레이티드와 HK이노엔은 새로운 원료를 기반으로 한 건강기능식품을 선보이자는 공동의 이해관계가 맞아 떨어져 이번 투자에 이른 것으로 전해진다. 양사는 이번 계약에 따라 제품 공동 개발과 판매에 나설 계획이다.

아이오인코퍼레이티드는 2018년 7월 설립된 뉴커머스 업체다. 뉴욕대 경제학과 출신 이승엽 대표가 유학 시절 경험에서 착안해 국내 소비자들에게 보다 넓은 먹거리 선택지를 주겠다는 취지에서 출범시켰다. 이에 파일럿 제품으로 완두콩 단백질을 원료로 한 신개념 혼합음료 ‘노블드링크(Novel Drink)’를 2019년 시장에 선보여 이름을 알렸다.

첫 하이엔드 제품으로 양산물량 완판 기록을 세워 기획·기술력을 입증해 보인 뒤엔 제품 다변화에 나섰다. 대중성을 높인 제품들로 지속 성장 가능성을 입증해 보이기 위해서다. 붓기와 변비를 동시 해결할 수 있도록 고안한 두 번째 제품 ‘아임쏘파인’에 이어 ‘익스트림 블랙마카’, ‘키핑커리’, ‘유가솜씨 직화닭갈비’ 등으로 매출 저변을 확대했다.

이를 통해 지난해 9월 시드 투자금을 유치한 뒤부터는 성장 속도를 한층 끌어올렸다. 1년이 채 안 되는 기간 15개 제품의 기획·생산을 마치고 자사몰을 포함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 유튜브 유저를 겨냥해 다채널 커머스 공략을 펼쳤다.

이에 올초부터는 앞선 개발 제품들을 브랜드화하는 작업을 본격화하고 있다. 앞서 활력 증진 시장을 타깃해 선보인 블랙마카가 월 100만정 이상 판매량을 달성하자 ‘익스트림(Extreme)’ 브랜드로 키우고 있다. 초고함량 가성비를 컨셉트 삼아 순차적으로 신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또 키핑커리로 파일럿 론칭한 밀키트를 ‘키친레시피(Kitchen Recipe)’로 브랜딩 중이다. 유명 레스토랑·쉐프들의 레시피를 손쉽게 즐길 수 있도록 한 브랜드다.

이번 HK이노엔 전략 투자자 유치는 그간 자체 여력만으로 일궈 온 개발·판매 속도를 한층 끌어올릴 수 있게 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현재 2개 추가 브랜드 론칭을 준비 중인 가운데 이들 제품 유통을 HK이노엔과 함께 할 수 있게 됐다.

HK이노엔은 숙취음료 ‘컨디션’과 ‘헛개수’로 잘 알려진 CJ헬스케어가 그 전신이다. 전국 단위 오프라인 유통 채널 외에도 신약개발 분야에서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최근 정부에서 국산 코로나19 백신 개발 후보물질 임상을 승인받았으며 건강기능식품 분야에서도 뉴틴 브랜드로 기술력을 검증받아 아이오인코퍼레이티드의 제품 기획과 개발에 도움을 줄 수 있을것으로 보인다.

아이오인코퍼레이티드는 HK이노엔을 우군 삼아 강점인 제품 기획력을 십분 발휘해 성장 속도를 끌어 올린다는 목표다. 소비자들과 접점을 늘리면서 안정적인 규모화를 꾀하고 있다.

 

관련기사더보기

블루포인트파트너스, 농식품 테크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최종팀 선발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