윙크스톤, 프랜차이즈 창업 ‘마이프차’와 MOU 체결

0

온투업(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 서비스 ‘윙크스톤‘을 운영중인 윙크스톤파트너스가 프랜차이즈 창업 플랫폼 ‘마이프차’ 서비스를 운영하는 마이프랜차이즈(이하 마이프차)와 손잡고 프랜차이즈 가맹점 사업자를 위한 금융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핀테크 스타트업 윙크스톤파트너스(대표 권오형)는 마이프차와 ‘프랜차이즈 사업자 대상의 복합 금융 서비스를 위한 상호 협력’을 골자로 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에서 양사는 프랜차이즈 사업자에 특화된 대출상품 개발을 위한 빅데이터 정보교류 및 사업제휴 등에 관한 내용을 합의했다.

윙크스톤파트너스는 마이프차와의 협력을 통해 비금융데이터를 바탕으로 한 신용평가모델(CSS) 및 현금흐름 분석 모델을 고도화하고, 기존 금융권에서 자금 대출이 어려웠던 프랜차이즈 가맹점에게 다양한 중금리 상품을 선보이는 한편, 신용이나 담보가 부족한 소상공인 사업자들의 자금 문제 해결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마이프차는 프랜차이즈 본사와 예비창업자를 잇는 온라인 프랜차이즈 창업 플랫폼으로, 1,000여 개에 이르는 국내 프랜차이즈의 업종별·테마별 정보와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연도별 가맹점 수, 평균 매출액, 창업 비용 등 다각적인 창업 및 상권분석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이에 양사는 금융과 비금융데이터를 연계한 최적의 금융 서비스를 통해 매장별 특성을 고려한 중금리 대출 공급량을 보다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실제 국내 프랜차이즈 브랜드만 해도 7,600여개에 달하고 가맹점은 그보다 많은 수를 차지하고 있지만, 창업자금대출이나 소상공인 대출자에 대한 금융상품은 미미한 상태다. 상환능력이 있음에도 제대로 된 신용평가조차 받기가 어려운 금융 소외계층을 위해 윙크스톤은 양사가 선정한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신규 가맹점을 대상으로 매장 정보 및 상권 분석데이터 등 심사를 통해 운영자금을 공급할 예정이다.

윙크스톤파트너스는 머신러닝 기반의 자체 심사평가 시스템을 구축해 수익성과 차별성 모두 갖춘 우량 상품만을 선보이며 대출채권 매각이나 리파이낸싱 없이 현재까지 연체율 0%의 높은 안전성을 유지하고 있다. 특히 프랜차이즈 가맹점뿐 아니라 온라인 셀러와 긱 워커 등 비은행권 고금리 대출을 이용하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중금리 대출을 적극적으로 늘렸다.

또한 사각지대에 놓인 금융 소외계층을 지원하는 투자상품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는 중이다. 최근 선보인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의 성장을 돕는 투자상품 ‘이커머스 1호 JSD’와 ‘모빌리티 1호’ 역시 뜨거운 반응을 얻으며 1.5 금융권 활성화에 힘을 더하고 있다.

 

관련기사더보기

윙크스톤파트너스X투디지트 ‘AI 신용평가 모델 개발’ 제휴 체결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