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정판 리셀 ‘크림(KREAM)’, 1000억원 투자 유치

0

한정판 리셀 플랫폼 ‘크림(KREAM)’(대표 김창욱)이 벤처캐피털 알토스벤처스소프트뱅크벤처스미래에셋캐피탈으로부터 1,000억 원 규모의 시리즈투자를 유치했다고 14일 밝혔다.

크림은 앞서 지난 3 20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으며, 6개월 만에 기존 투자자들로부터 추가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이로서 누적 투자금액은 총 1,400억 원으로 업계 최대 규모다.

크림은 지난 해 3월 법인 설립 후후발주자로 리셀 플랫폼 시장에 뛰어 들었으며서비스 시작 1년 반 만에 스니커즈 리셀 시장에서 점유율 1위 플랫폼으로 자리 잡았고월 거래액은 작년 동기간 대비 5배 이상 성장했다최근에는 스니커즈를 넘어 스트릿웨어와 명품 등 신규 카테고리를 넓혀가고 있다.

현재크림 서비스 가입자 수는 160만 명을 돌파했으며, 2030 회원이 전체의 80%에 달한다또한 MZ세대의 패션 정보 교류를 위한 강력한 커뮤니티를 구축해 새로운 패션 커머스 플랫폼으로의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4050 세대 이용자들에게도 타깃을 넓혀가고 있다.

해외의 경우미국 대표 리셀 업체 스탁엑스(StockX)가 유니콘 기업에 등극했으며 호주일본홍콩에 이어 최근 한국에 진출하기도 했다그 밖에 고트(GOAT), 킥시파이(Kixify), 중국의 나이스(Nice), 일본의 스니커덩크 (SNKRDUNK) 등 이미 해외에서는 리셀 시장의 구매자와 판매자의 중개 편의를 돕는 온라인 플랫폼들이 급격하게 성장하며 경쟁 중에 있다. 특히, 크림은 이 중 일본 1위 한정판 거래 플랫폼인 스니커덩크를 운영하는 스타트업 ‘소다에 지난 7 300억 원 규모를 투자함으로써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발판을 마련한 바 있다.

크림 김창욱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거래 모델 고도화와 차별화된 서비스를 이용자에게 제공하며, 누구든지 한정판 제품을 쉽고 편안하게 거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신규 카테고리와 타깃 확장 및 해외 시장 진출을 함께 할 인재 영입에도 힘쓸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알토스벤처스 박희은 파트너는 “크림의 기존 투자사로서 국내 커머스 역사상 유례 없는 빠른 성장을 함께 지켜볼 수 있었고, 앞으로도 성장 가능성이 더 큰 플랫폼이라는 확신이 들어 망설임 없이 큰 규모의 추가 투자를 결정하게 되었다” , “우리나라를 넘어 아시아 시장 No.1 한정판 거래 플랫폼으로 성장해 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 밝혔다.

 

관련 기사 더 보기

한정판 리셀 플랫폼 ‘크림’, 200억원 투자 유치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