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럭컴퍼니, ‘인천공항3K+ 스타트업 육성사업’ 선정

0

글로벌 여행짐 서비스를 선도하는 굿럭컴퍼니(Goodlugg)가 ‘2021년 인천공항 3K+ 스타트업 육성사업’에 선정됐다.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주최하는 ‘인천공항 3K+ 스타트업 육성사업’은 정부의 공항산업분야 혁신성장지원이라는 기조에 발맞춰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지난 2019년부터 시행해온 스타트업 육성사업이다. 올해는 코로나19 이후 대외 환경변화를 반영하여 기존 3K분야에 K디지털과 그린 뉴딜 분야가 추가됐다.

공사는 이 지원사업을 통해 2025년까지 공항경제권 및 문화·예술 공항 등 인천공항과 연계한 스타트업 200개 사를 육성하고 일자리 450개를 창출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20개 스타트업 중 하나로 선정된 굿럭컴퍼니는 ‘여행 짐으로부터의 완벽한 자유”를 비젼으로 짐없는 구간을 넓혀가며, 글로벌 여행 짐 서비스를 선도하고 있는 스타트업이다. 글로벌 마켓에서 유일하게 싱가포르∙오사카∙방콕 등 아시아 11개 도시에서 호텔-공항간 당일짐배송 서비스와 유럽, 미국 등 250개 도시의 짐보관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여행산업 전체가 타격을 입은 상황에서 해외에서 쌓은 노하우를 국내에 적용하며 새로운 활로를 개척하고 있다.

굿럭은 국내 최초로 다이렉트 짐배송과 골프백 굿샷배송을 런칭했다. 집에서 제주·부산호텔까지 바로 배송되는 다이렉트 짐배송은 아이와 부모님을 동반한 가족여행객이나 퇴근 후 바로 주말여행을 떠나는 직장인들에게 입소문이 나면서 성공 가능성을 입증했다.

이외에도 10월 1일 시작한 두바이엑스포에 맞춰 또 한번 혁신적인 짐배송 서비스를 런칭했다. 공항에서 하던 짐 체크인과 보딩패스 수속을 두바이 호텔에서 하고 맡긴 짐은 인천공항에서 찾는 ‘홈체크인 서비스’와, 반대로 인천공항에서 체크인한 짐을 두바이공항에서 굿럭 스탭이 대신 찾아서 두바이 호텔까지 배송해주는 ‘짐찾기 SKiP서비스’가 그것이다

굿럭 윤소희 대표는 “샐러드·커피한잔도 배달하는 요즘 시대에 무거운 여행짐은 집에서 목적지 호텔까지 편리하게 배송하는 것이 소비자의 니즈에 부합할 거라고 생각했다”며 “국내 다이렉트 서비스의 성공을 기반으로 유럽, 미국 90개 도시까지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계획을 밝혔다.

또한 “이번 인천공항3K+스타트업 선정을 통해 최첨단 스마트 기술의 집적체이자 내·외국인 여행 허브인 인공공항의 인프라와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 위드코로나 시대에 글로벌 최초 여행 짐 서비스 플랫폼으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관련기사더보기

굿럭컴퍼니, 대기업과 서울 도심-공항간 당일짐배송 업무협약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