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싸인, ‘시프티’와 전자계약 서비스 연동 MOU 체결

0

전자계약 서비스 기업 모두싸인(대표 이영준)이 통합 인력관리 솔루션 기업 시프티(대표 신승원)와 전자계약 서비스 연동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모두싸인에서 제공하는 전자서명 모듈과 시프티 솔루션 간 연동을 완료했다고 1일 밝혔다.

모두싸인은 카카오톡이나 이메일로 계약을 체결할 수 있는 비대면 전자계약 서비스로 △문서 업로드, △계약서 전송, △사인/도장 생성, △서명 입력 등 계약 체결에 필요한 모든 기능과 체결 이후 계약서 보관 및 관리도 한번에 가능하다. 특히 조직관리, 기업 맞춤 브랜딩, 대량전송 등 기업을 위한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시프티는 대기업, 중견/중소기업, 스타트업 등 다양한 규모의 기업에 휴가 관리, 출퇴근 기록, 근태정산 등의 기능을 제공하는 통합 인력관리 솔루션이다. △HR 서류 요청, △경조화환 요청, △비용 환급 요청, △비품 구매 요청 등  회사마다 필요한 결재 양식을 직접 맞춤 설정할 수 있는 전자결재 기능도 제공하고 있다.

이번 업무 협약 체결 및 서비스 연동으로 모두싸인에 접속하지 않아도 시프티 앱/웹을 통해 계약에 필요한 전자서명을 요청할 수 있게 됐다. 시프티의 인력관리 솔루션을 이용하는 기업과 임직원들은 근태관리 뿐만 아니라 사내에서 필요한 전자결재부터 전자계약과 서명 업무까지 원스톱으로 진행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시프티 신승원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각자 대표분야가 명확한 B2B SaaS 솔루션간에 필요한 부분을 서로 연동함으로써 고객의 불편함을 빠르게 해결할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시프티는 인력관리라는 전문성에 집중해 본연의 서비스 개발 및 확장에 전력을 다하고, 세무, 채용 등의 다른 전문 분야는 다른 우수한 기업들과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선진국형 B2B SaaS 생태계 구축의 모범 사례들을 계속해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모두싸인 박상현 부대표는 “계약 및 서명이 기업 업무의 필수적인 만큼, 시프티와 같은 다른 기업 솔루션과의 협업은 우리 비즈니스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것은 물론, 상호간의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판단했다”라고 말했다.

 

관련 기사 더 보기

모두싸인, 부대표로 박상현 전 오라클 전무 영입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