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디, 310억원 신규 투자 유치

0

커머스 플랫폼 빌더 ㈜브랜디(대표 서정민)는 310억원 규모의 추가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에는 기존 투자자인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K2인베스트먼트, 한국투자증권, DS자산운용이 참여했다.

지난 4월과 8월에 이어 올해만 벌써 세 번째 추가 투자 유치에 성공한 ㈜브랜디는 이번 투자 건을 포함해 누적 투자 유치액이 1,000억원을 넘어섰다. 총 투자 유치액은 1,060억원으로 ㈜브랜디가 올해 유치한 투자만 610억원에 달한다. 이번 투자는 기존 투자자들로만 진행되어 ㈜브랜디의 지속 성장성에 대한 신뢰 기반 투자가 성사되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로써 ㈜브랜디는 최근 런칭한 일본 사업 등 글로벌 시장 공략에도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

㈜브랜디는 지난 10월 초 ‘브랜디 재팬’ 베타 버전을 공개하며 해외 진출에 시동을 걸었다. 4,000여평 규모로 확대한 동대문 풀필먼트 센터(DFC)와 IT플랫폼의 시너지를 활용해 일본 고객들과 동대문 시장을 효율적으로 연결한다는 구상이다.

브랜디는 일본 현지의 호응에 힘입어 100인의 일본 인플루언서를 확보해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불과 런칭 일주일 만에 최고 10만엔 매출을 달성한 인플루언서가 등장할 정도로 빠르게 활성화되고 있다. 패션 콘텐츠만 제공하면 나만의 마켓을 열 수 있는 헬피(HELPI) 셀러로 참여하는 일본 인플루언서들은 ‘옷을 입고 사진 찍어 올리는 것만으로도 즐거운데 수익도 발생해서 매력적이다’는 긍정적 반응을 보이고 있다.

㈜브랜디는 여성앱 브랜디, 남성앱 하이버, 육아앱 마미 등 여성과 남성, 육아 등 다양한 고객층을 아우르는 커머스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다. 이와 같은 앱스(Apps) 전략을 기반으로 커머스 플랫폼 데이터 및 기술력을 고도화 하는 것은 물론 시장 변화에도 신속하고 유연하게 대응해 지속적인 성장을 이뤄나간다는 계획이다.

㈜브랜디 서정민 대표는 “동대문 비즈니스에 특화된 풀필먼트 센터와 플랫폼 기술에 지속적으로 투자해 K패션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가속화할 것”이라며 “이번 투자 유치로 일본 시장 안착 및 글로벌 시장 확대에도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후속 투자 유치도 준비중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더보기

브랜디, 전 직군 대규모 채용 ‘수퍼위크’ 실시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