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판의품격’, 지도로 보는 온라인 간판 투어 서비스 출시

간판 중개 플랫폼, 간판의품격이 지도로 보는 온라인 간판 투어 ‘스타일맵’ 서비스를 출시했다.

신규 출시된 간판 스타일맵 서비스는 모바일 지도를 활용하여 주변 매장의 간판 사례를 즉시 확인하고, 원하는 스타일을 시공한 업체와 바로 상담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소상공인이 창업을 시작할 때 자신의 주변 창업 지역을 돌아다니며, 괜찮은 간판과 인테리어가 시공된 매장에 들어가 업체를 수소문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를 온라인 상으로 간편하게 진행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소상공인은 이 서비스를 통해 원하는 지역에서 구상한 스타일, 업종, 가격 등 다양한 조건으로 간판 사례를 필터링해서 볼 수 있다.

강남 지역의 베이커리/카페 창업을 준비한다면 인근 경쟁 매장의 간판 스타일과 가격을 탐색함과 동시에 시공한 업체까지 한번에 알 수 있는 것이다. 또한 다른 지역의 사례도 둘러봄으로써 간판 트렌드를 파악하고, 내 매장에 적용해볼 수도 있다.

현재 ‘간판의품격’은 전국 주요 상권 내 3,000여개의 간판 사례를 우선 확보하였고, 내년 상반기까지 동네 골목 상권의 매장 사례까지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목표로 하고있다.

‘간판의품격’은 직관적인 양식의 실시간 비교견적 서비스 출시 후 월 거래규모를 16배 이상 성장해왔다. 이렇게 쌓아온 간판 전문 지식과 서비스 노하우를 바탕으로 이번 신규 서비스를 런칭하게 되었으며, 이를 통해 간판 버티컬 영역의 서비스 강자로써 입지를 더욱 굳히게 되었다.

‘간판의품격’을 운영 중인 클래시컴퍼니 박근표 대표는 “창업을 준비하는 소상공인은 매장 오픈에 따른 시간적 압박과 온라인 정보의 한계로 간판 제작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계신다”며 “간판의품격이 창업자의 소중한 시간과 비용을 절약하고, 좋은 간판을 제작할 수 있는 서비스가 되겠다” 고 밝혔다.

한편 클래시컴퍼니는 지난 10월 열린 ‘서울 캠퍼스타운 페스티벌 2021’에서 서울특별시장상(장려상)을 수상하는 등 오프라인 중심의 간판 시장을 디지털화하고, 합리적인 간판 계약 구조를 만들어가는 노력을 인정받고 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