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근마켓, ‘요소수’ 판매금지 품목 지정

국내 대표 지역생활 커뮤니티 당근마켓(공동대표 김용현김재현)은 산업통상자원부와 환경부에서 발표한 ‘요소 및 요소수 긴급수급조정조치에 따라 선의의 ‘나눔‘ 활동을 제외한 요소수 거래를 전면 제한한다고 11일 밝혔다.

올해 말까지 시행되는 긴급수급조정조치에 따르면요소수 판매처는 주유소로 한정되며구매자 직접 사용 외 제3자 재판매는 금지한다는 내용이 포함되었다이에 당근마켓은 시행 기간인 11 11일부터 12 31일까지 요소수를 판매금지 품목으로 지정하고관련 제품의 거래활동 제한을 결정했다거래제한 범위는 ‘팝니다‘, ‘삽니다의 모든 게시글에 해당되며, ‘나눔만 가능하다.

당근마켓은 이웃간의 따뜻한 영향력이 지속될 수 있도록 ‘나눔의 연결은 이어간다는 방침이다실제 요소수 사태가 일면서 화물기사 분들에게 요소수를 무료로 나눠주거나 저렴하게 제공하려는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이어지는 등 동네 주민들의 선한 의지가 담긴 행위들이 지속적으로 이어져왔다.

당근마켓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 이웃에게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주고 계신 많은 이용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씀드린다, “요소수 대란 사태가 보다 빠르게 진화될 수 있도록 당근마켓도 긴급수급조정조치에 동참하겠다고 전했다

 

관련 기사 더 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