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지역 스타트업 육성 위한 ‘2021 Tech Day’ 30일 개최

0

 

창의적인 기업가 정신 활성화를 도모하고 지역 기반 스타트업을 육성하기 위한 노력이 본격 펼쳐진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 총장 이광형)은 한국엔젤투자협회(회장 고영하), KAIST One Club(KOC, 회장 권재중)과 함께 오는 11월 30일 ‘2021 Tech Day’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오후 2시부터 8시까지 여섯 시간 동안 온라인(유튜브·게더타운)채널과 오프라인(KAIST 창업원 W8) 현장에서 동시에 개최될 예정이다.

KAIST에 따르면 2021 Tech Day는 지역 창업 문화 조성을 바탕으로 기술 창업을 활성화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행사 당일 KAIST 이광형 총장, 한국엔젤투자협회 고영하 회장의 축사 및 환영사를 시작으로 패널발표, 토크 콘서트 등의 주제별 발표가 이뤄질 예정이다.

먼저 KAIST 창업원 김영태 원장, 충청권 엔젤투자허브 이석봉 위원장이 패널발표 코너의 패널로 참여해 ‘지역 생태계 중심의 기술 기반 창업 활성화’ 주제의 발표를 진행한다. 김영태 원장과 이석봉 위원장은 한국엔젤투자협회 김채광 부회장, 토모큐브 박용근 CTO와 함께 토크 콘서트에도 참여한다. 이들은 ‘지역 혁신 성장 기반 조성을 위한 산학연 협력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토론을 진행하며 지역 기반의 실질적인 스타트업 육성 방안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이번 행사를 통해 지역 투자자 등을 대상으로 한 창업기업 IR(Investor Relations)이 전개될 예정이다. 참가팀은 KAIST 기술 지원을 받은 오픈벤처랩 2021 선정팀(9개 기업),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5개 기업), 지역협력센터 지원기업(4개 기업) 등이며, 이들 기업은 게더타운 내에서 각각 데모부스를 마련해 기업 소개 및 온라인 미팅도 함께 진행한다.

또한 기존 KAIST 창업어워드와 연계하여 진행되는 가운데 치열한 경쟁울 뚫고 올라온 7개 팀이 최종 순위 결정전을 펼친다. KAIST 교수진 및 VC, 창업 동문 등으로 꾸려진 심사위원 12인이 다방면에서 참가팀들을 평가하며, 최종 대상(1개 팀), 최우수상(2개 팀), 우수상(4개 팀)에 선발된 기업은 각각 1000만원, 500만원, 300만원의 우승 상금과 투자유치 기회를 수여한다.

뿐만 아니라 창업에 관심 있는 인원들을 대상으로 네트워킹을 실현하는 ‘룬샷 스파크(Loonshot Spark)’도 진행된다. 룬샷 스파크는 혁신 아이디어 도출을 위한 일종의 브레인스토밍으로 학생, 교원, 동문, 투자자 등이 참여해 그룹 별 미팅을 추진하는 형식이다. 여기에 박지혜 교수 주도 아래 인간과 인공지능(AI) 합주 형태의 즉흥 연주도 이뤄진다.

금번 행사를 계기로 KAIST와 한국엔젤투자협회, KOC간 상호 협력을 통해 지역의 선한 자본이 유입되어 KAIST의 유망기업이 지역에서 육성될 수 있도록 하겠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번 행사 사전 참여 신청은 여기에서 할 수 있다.​

 

 

관련 기사 더보기

KAIST, 스타트업 어워드 2021 참여기업 모집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