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연말 기부 동참, ‘탈잉’ 지역아동센터에 놀이키트 기부

온·오프라인 클래스 플랫폼 ‘탈잉(대표 김윤환)‘이 연말연시를 맞아 지역아동센터에 체험형 DIY 놀이 키트를 기부했다.

탈잉은 서울시 강남구 일원동에 위치한 지역아동센터 아이들을 위해 직접 만들 수 있는 체험형 DIY 놀이 키트 240개를 전달했다고 16일 밝혔다.

탈잉의 이번 기부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외부 활동이 어렵고 놀거리가 한정적인 지역 사회 아동들의 마음 건강과 함께 창의력 발달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기부에는 비즈반지 만들기의 금소니 튜터, 오일파스텔 드로잉 정예슬 튜터, 보석 비누 체험의 박현선 튜터가 함께 참여했다.

이들 튜터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비대면으로 수업을 진행하기 위해 직접 클래스 영상을 제작해 전달했다. 기초 지식이 없어도 간단하게 만들 수 있는 DIY 세트로 아동들이 튜터의 영상을 보며 자신만의 작품을 만들고 색다른 즐거움과 성취감을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비젼학교지역아동센터 최선열 센터장은 “DIY 놀이키트 기부를 통해 지역사회 내 아이들에게 다양한 활동의 기회를 마련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해주는 아름다운 기업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탈잉 김윤환 대표는 “코로나 19가 오랜 기간 지속되면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아이들이 여러가지 체험을 통해 조금이나마 즐거운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실천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