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거래 비상장, 45억원 규모 투자 유치

0

비상장주식 거래 플랫폼 ‘서울거래 비상장을 운영하는 피에스엑스(PSX)가 총 45억원 규모의 프리 시리즈 투자 유치를 마무리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로 잘 알려진 해시드가 기존 시드 투자에 이어 연속 투자에 참여했으며캡스톤파트너스 등이 신규 투자사로 합류했다피에스엑스는 올해 초 해시드와 소프트뱅크벤처스를 통해 35억 규모의 시드 투자를 완료한 바 있으며이로써 총 80억원의 누적 투자액을 달성했다.

서울거래 비상장은 업계 최초로 거래 수수료를 전면 무료화하며 비상장주식 시장에 혁신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이번 투자 유치는 지난 1년 간 안정적으로 비상장 주식 거래 서비스를 운영한 피에스엑스의 역량과안전한 장외시장을 육성하겠다는 사업 철학에 공감을 얻은 결과로 보인다특히 기존 비상장 시장의 음성적인 거래 환경에서 비롯한 사기거래개인정보 유출종목 가격 발견의 어려움정보 비대칭성 등의 문제를 완화한 공로를 인정받았다는 평가다.

서울거래 비상장은 이번 투자금을 활용해 더욱 안정적인 서비스를 운영할 수 있도록 적극 나서겠다는 계획이다종목 등록 기준 강화 및 투자 유의 기업 지정 보호 정책 도입을 통해 더욱 신뢰도 높은 거래 환경을 구축하는 등 비상장 시장 건전화에 기여할 방침이다.

피에스엑스 김세영 대표는 “서울거래 비상장은 고질적인 장외시장의 문제를 해결해 나가며 그동안 자본시장에서 개인이 겪던 어려움을 기술로 혁신한다는 철학을 실현하고 있다, “앞으로도 장외 시장의 올바른 질서 확립에 기여하고투자자가 더욱 안심하고 거래할 수 있는 서비스 환경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한편서울거래 비상장은 거래 혁신의 다양한 기술적정책적 노력을 인정받아 지난해 4월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바 있다정식 런칭 1년이 채 되지 않은 지난달에는 MAU 30만을 돌파하며 가파른 성장세를 기록 중이다최근에는 안전한 투자 환경 조성을 위해 투자자 보호 조치 정책을 선제적으로 도입하는 등 비상장주식 시장의 선도 기업으로서 역할과 책임을 다하고 있다.

 

관련 기사 더 보기

서울거래소 비상장, ‘아기유니콘’ 선정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