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충전 서비스 ‘모두의 충전’ 운영 스칼라데이터, 투자 유치

전기차 온디맨드 충전 서비스 플랫폼 ‘모두의 충전’을 서비스하고 있는 스칼라데이터(대표 윤예찬)가 엑셀러레이터 투자 전문기업 씨엔티테크(대표 전화성)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

스칼라데이터는 전기차 충전소 빅데이터를 활용하여, 주변 위치에 있는 충전소에 대한 정보 등 최적의 전기차 충전소를 알려주는 ‘모두의 충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모두의 충전은 전국 3만 4천여 대의 충전소 데이터들을 1분 단위로 충전소 정보를 업데이트하여 무료로 제공하고 있으며, 사용자는 앱을 통해 위치, 사용 현황, 충전 타입 등의 정보를 거의 실시간으로 확인해 충전소를 이용할 수 있다.

씨엔티테크 전화성 대표는 “한국타이어와 함께 출자한 조합을 통해 투자가 진행”됐다며, “모빌리티 분야의 협업으로 큰 시너지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스칼라데이터는 대리충전 서비스 고도화를 위해 강남 3구를 시작으로 서울권 전역으로 서비스를 확대하고 통합결제시스템인 모두페이를 제공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이고 있으며, 현대자동차와 커넥티드 데이터 제휴 등 다양한 기업들과 협업 사례를 만들어가고 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