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BC카드 업무협약, NFT·메타버스 기반 신용카드 출시

블록체인 및 핀테크 전문 기업 두나무(대표 이석우)가 블록체인 기술과 메타버스, 그리고 카드가 결합된 혁신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BC카드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두나무와 BC카드는 21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두나무 본사 ’업비트 라운지’에서 NFT 및 메타버스 기반 PLCC(상업자표시신용카드) 출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향후 ‘두나무 BC카드’를 출시하고, 고객의 새로운 디지털 경험 확대를 위해 연구와 협업을 진행하기로 했다. 협약의 일환으로 두나무 BC카드를 이용해 오프라인에서 특정 상품을 구입하면 해당 상품이 두나무의 메타버스 플랫폼 ‘세컨블록’에서 NFT로 구현될 예정이다.

김형년 두나무 부회장은 “두나무와 BC카드가 함께 디지털 경제의 메가트렌드를 이끌어 갈 혁신적 서비스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며 “양사의 노력으로 NFT와 메타버스 등 신기술이 실생활에 유용하게 자리잡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원석 BC카드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국내 최초로 신용카드사와 핀테크·블록체인 기업간 협업을 추진한 사례”라며 “향후 사업영역 확대를 위해 함께 연구하고 개척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BC카드 고객이 새로운 디지털 금융 경험을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에서 적극적인 업무 제휴를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오프라인에서의 경험을 온라인으로 손쉽게 옮겨갈 수 있는 다양한 시도와 연구를 이어갈 계획이다.

한편 두나무는 가장 신뢰받는 글로벌 표준 디지털 자산 거래소 ‘업비트’와 국민 증권 애플리케이션 ‘증권플러스’, 국내 대표 비상장 주식 거래 플랫폼 ‘증권플러스 비상장’을 서비스 중이다. 최근에는 NFT 거래플랫폼 ‘업비트 NFT’와 메타버스 플랫폼 ‘세컨블록(2ndblock)’을 선보인 바 있다. 국내 1호 가상자산사업자인 두나무는 디지털 자산뿐 아니라 증권, 자산관리 각 분야에서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전문 인력, 혁신 서비스, 뛰어난 기술로 국내는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도 큰 주목을 받고 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