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옵스 플랫폼 ‘아드리엘’, 150억원 투자 유치

디지털 마케팅 통합 솔루션 아드리엘(대표 엄수원)이 150억 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투자 라운드는 신한벤처투자가 리드하고 기존 투자사인 한국투자파트너스와 신규 투자사인 LB인베스트먼트, KT인베스트먼트, 퀀텀벤처스코리아 등 국내 정상급 투자자들이 참여했다.

이번 라운드는 아드리엘이 시리즈 B 투자 유치에 나선지 2개월이 되지 않은 시점부터 당초 목표액의 2배가 넘는 투자 수요가 몰려 업계의 주목을 끌기도 했다. 이로써 아드리엘이 설립 이후 4년간 유치한 누적 투자금액은 207억 원에 달한다.

아드리엘은 ‘기업의 성장을 돕는다’는 미션 하에 기업 수익 개선을 목표로 다채널 광고 집행 및 운영부터 마케팅 대시보드를 통한 실시간 모니터링, 데이터 관리, 분석까지 전 과정을 통합하여 진행할 수 있는 애드옵스(AdOPs) 플랫폼이다. 2019년 중소기업을 위한 광고 플랫폼으로 시작해 만 3년 만에 6,200여 곳의 기업을 위한 3만 2천 건 이상의 캠페인을 집행 및 운영하며 고속 성장했다.

아드리엘은 이번 투자를 계기로 국내 1위 애드옵스 플랫폼에서 나아가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및 마케팅 자동화 플랫폼으로 사업을 확장한다. 북미 시장을 중심으로 한 글로벌 마케팅 테크 분야를 적극 공략해나갈 계획이다.

시리즈B 투자를 리드한 신한벤처투자의 박주한 부장은 “글로벌 디지털 마케팅 테크 시장은 150조 원이 넘는 규모로, 코로나 이후 더욱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아드리엘은 독보적인 기술력과 다양한 국적을 가진 팀을 기반으로 시장의 혁신을 선도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평가했다.

아드리엘 엄수원 대표는 “이번 투자를 발판으로 서비스 고도화를 위한 우수 인재를 영입 및 육성하고 글로벌 사업 확장을 가속화할 계획“이라며 “마케팅 전 영역을 혁신 하여 비즈니스 전반에 걸쳐 업무 효율과 정확성을 모두 높이는 플랫폼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