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티센, 2021년 매출 3조 2,826억원 돌파

IT서비스 전문 기업 아이티센(대표 박정재)은 2021년 연결기준 매출액이 사상 최대인 3조 2,826억 원을 달성했다고 16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2020년보다 44.29% 늘어난 수치다.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313억, 74억원을 각각 달성해 114.65%, 135.74% 성장했다.

아이티센 측은 한국금거래소, 콤텍시스템, 쌍용정보통신 등 계열사의 매출 호조로 역대급 성장을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그룹의 집중적인 투자가 이루어진 클라우드 사업의 성과가 본격적으로 나타나고 있다.

특히 자회사인 한국금거래소는 전년대비 매출이 47% 성장한 2.68조원(전년 1.82조)으로 큰 폭의 실적 상승을 기록했다. 또한 비대면 시장 성장에 따라 ‘금방금방’, ‘센골드’ 등 금거래 플랫폼 서비스의 회원수 및 거래금액도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어서 향후 추가적인 성장동력도 기대하고 있다.

아이티센 박정재 대표는 “클라우드 사업 역량 강화로 공공기관 및 민간기업을 포함한 신규 고객이 확대되고 우크라이나 사태, 인플레이션 우려, 금리 인상, 코로나 19 확산 등으로 안전자산에 대한 선호 현상이 뚜렷해지며 금 거래량이 지속 증가하여 성장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정부의 디지털 플랫폼 정책 강화기조에 부응하여 NFT, 블록체인, IOC, 메타버스 등 IT 미래 먹거리 및 신성장 사업 투자 확대를 통해 올해 4조 이상의 매출을 달성하는 것이 목표”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