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술 상담 중개 ‘천명’, 50억원 투자 유치

점술 상담 중개 플랫폼 ‘천명’을 운영하는 천명앤컴퍼니 (대표 유현재, 전재현)가 알토스벤처스, 스프링캠프로부터 50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국내 유수의 IT기업에 투자한 미국계 벤처캐피탈 알토스벤처스가 주도했으며, 기존 투자자인 스프링캠프도 후속 투자로 참여했다.

천명앤컴퍼니는 O2O(Online to Offline) 점술 상담 중개 플랫폼 ‘천명’을 운영하는 스타트업으로, 엄격한 검증 절차를 통과한 신점, 사주, 타로 등 고품질 점술 전문가의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 설문조사 기관의 조사에 따르면 점술 상담을 경험한 소비자 중 70%는 ‘상담 품질에 대해 만족하지 않았다’고 답할 만큼 서비스 이용 경험 대비 고객의 불편함이 큰 시장이다. 점술 전문가가 제공하는 상담의 품질과 특징을 파악하기 위해 입소문과 지인 추천이라는 주관적 판단에 의존할 수밖에 없었기 때문이다.

천명은 이러한 기존 점술 시장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고객이 높은 품질의 점술 상담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머신러닝 기반의 개인화된 점술 전문가 추천, 음성 인식 기술을 활용한 상담 내용 다시보기 기능을 제공한다. 또한 불만족 상담에 대한 전액 보상 제도를 통해 차별화된 점술 상담 중개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또한 서비스 공급자인 점술 전문가의 경우, 천명을 통해 안정적으로 새로운 고객을 유치할 수 있고, 상담 예약 응대와 일정 조정 등의 불필요한 운영 업무 시간을 줄일 수 있다. 실제로 천명을 통해 월 500만원 이상의 거래액을 만드는 점술 전문가의 수도 증가하고 있다.

그 결과 천명은 서비스 런칭 이후 지난 2년간 분기 평균 2배의 거래액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으며, 20년 1월 서비스 출시 후 현재까지 누적 가입 점술 전문가 약 800명, 월이용자(MAU)는 약 40만명, 연 평균 3회의 재구매 횟수를 보이는 등 고객 만족도 역시 크게 향상되고 있다.

글로벌에서도 점술 시장의 가능성을 높게 보고 있다. 일본, 인도, 동남아시아 등 적게는 10조부터 많게는 50조가량의 시장 크기를 보이고 있으며 특히 일본의 경우 자팔라스(Zappallas, Inc), 미디어 코보(Media Kobo) 등 점술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 상장할 정도다. 코로나 팬데믹 이후 불안한 미래에 대한 예측과 심리 분석을 위한 시장에 대한 수요가 높아진 만큼, 천명의 글로벌 진출에 대한 가능성도 밝다.

유현재, 전재현 천명앤컴퍼니 공동대표는 “천명은 사용자 편의성을 강화해 파편화된 국내 점술 시장을 강력한 천명만의 브랜드로 통일하고, 나아가 글로벌 점술 시장을 통합하여 ‘점술 시장의 딜리버리 히어로’가 되고자 한다”며, “합리적인 비용으로 높은 품질의 점술 상담을 제공하여 미개발된 점술 시장을 혁신하고, 건강한 점술 문화를 조성하여 고민 없는 행복한 세상을 만들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알토스벤처스 오문석 파트너는 “점술은 우리 민족의 오랜 역사 속 깊이 자리 잡은 삶의 방식이자 심리적 안정을 얻던 하나의 의미 있는 문화인만큼, 현대인들에게도 불투명한 미래에 대한 불안감 해소와 재미 요소를 제공하고 있다. 그러나 여전히 공급자, 수요자 모두에게 정보의 비대칭이 존재하던 영역” 이라며 “천명은 점술 산업 양성화에 대해 공감하고, 해당 업계 종사자 및 고객과 깊은 유대감을 쌓으며 안전한 연결과 서비스 품질 고도화를 위해 고심하는 팀이라 생각해 이번 투자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