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주주 관리 ‘ZUZU’ 운영 코드박스, 200억원 투자 유치

스타트업을 위한 1등 주주 관리 서비스 ZUZU를 운영하는 코드박스(공동대표 서광열, 이영민)가 총 200억 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고 25일 밝혔다.

ZUZU는 주주명부 관리, 스톡옵션 관리, 주총 및 이사회 업무 등 대부분의 스타트업이 어려움을 겪는 업무를 편리하고 안전하게 수행할 수 있도록 해주는 B2B SaaS 솔루션이다. 코드박스가 2020년 6월 ZUZU(전 주주 리걸)를 출시한 이후 18개월 만에 3,500개가 넘는 기업들이 채택하는 등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다. 대규모 마케팅 활동 없이 스타트업 창업자와 담당자들 사이의 추천만으로 성장한 것이어서, 서비스의 편리성과 혁신성이 업계에서 더욱 주목받고 있다.

이번에 진행된 시리즈 B 투자 유치에는 두나무와 함께 IBX 파트너스, TBT, 위벤처스, 대교인베스트먼트, ES인베스터, KB인베스트먼트, HB인베스트먼트 등 유수의 VC들이 대거 참여하였다. 이들 VC들은 투자한 스타트업들이 증권 및 주주 관리에 겪는 어려움을 직접 경험하는 와중에, ZUZU 서비스의 성장 잠재력을 높게 평가하고 투자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코드박스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ZUZU 서비스를 주주 및 스톡옵션 권리자 포털로 고도화 ▲스타트업 대상 성장 지원 서비스 및 거래 지원 서비스 확대 ▲‘For VC’ 서비스 강화  ▲투자 조합 시장으로 서비스 진출 ▲업계 내 우수 인력 채용 등에 더욱 힘을 싣는다는 계획이다.

이번 투자 라운드에 참여한 IBX 파트너스 안정호 대표파트너는 “코드박스의 개발 역량과 서비스 확장성에 주목했다”며 “코드박스는 ‘코드체인’이라는 블록체인 기반 STO(증권형 토큰) 플랫폼 개발을 하던 수준 높은 개발 역량이 있는 팀으로, 금융 영역의 깊이 있는 이해를 바탕으로 고객 경험에 차이가 나는 서비스를 만들어 가고 있다. 스타트업 주주 관리 서비스를 기반으로 하여 다양한 서비스로의 확장이 가능하다”고 투자 결정의 배경을 밝혔다.

서광열 코드박스 공동대표는 “회사의 비전에 공감해 주신 투자사들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투자사들과 공고한 파트너십을 통해 스타트업의 주주 관리에 거래 기능까지 추가하여 스타트업 생태계 가치창출을 선도해가겠다. 또, 스타트업 증권 시장을 넘어서 우리의 기술이 필요한 다른 대체 자산 시장의 인프라를 혁신해 나가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한편 코드박스는 2017년 설립되어 블록체인 기반 프로젝트들인 STO 플랫폼 ‘코드체인’, 런 게임 ‘고크립토봇’ 등을 출시하면서 업계 주목을 받았다. 높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두나무와 카카오벤처스의 초기 투자를 받았으며, 2020년 6월 스타트업 주주 관리 서비스 ZUZU를 출시하고 불과 18개월 만에 3,500개가 넘는 기업이 채택하는 등 높은 기술력을 시장 니즈에 부합한 서비스로 만들어내고 있다. 세나클소프트, 리벨리온, 와이즐리, 탈잉, 원더윅스컴퍼니 등의 각 영역별 대표 스타트업이 ZUZU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2021년 11월 두나무 자회사로 편입되었으며, 금번 투자 유치를 통해 ZUZU 서비스를 고도화하고 스타트업뿐만 아니라 투자조합 대상으로도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