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인플루언서 영향력 측정 솔루션 ‘피처링’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브랜드와 마케터를 위한 인플루언서/크리에이터 매칭 관리 플랫폼 운영사 피처링(대표 장지훈)이 마그나인베스트먼트와 씨엔티테크로부터 프리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27일 밝혔다.

피처링은 브랜드와 광고주, 에이전시가 이용하는 B2B 서비스로, 전세계 1억명의 크리에이터 탐색과 영향력 분석, 매칭과 관계 관리, 캠페인 집행 및 성과 관리까지 전 과정을 통합하여 대시보드를 통해 진행하고 모니터링 가능한 CRM(Creator Relation Managemnet)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AI기반의 자체 데이터 분석 엔진 ‘피처링스코어’는 광고 성과 예측 시스템과 Fake 분류 시스템을 통해 기존 인플루언서 마케팅의 지속된 문제였던 가짜 인플루언서로 인한 어뷰징, 과도한 리소스 낭비 및 비효율을 최소화 시키고 있다. 2020년 2월 정식 출시 이후 LF, 코웨이, CJ ENM 등 국내 대기업 포함 4,900여개의 기업이 피처링 서비스를 활용하고 있으며, 누적 매출은 44억원을 달성했다.

피처링은 이번 투자를 계기로 스몰비즈니스를 위한 셀프서브 방식의 서비스 기능을 더욱 강화하고, 한국과 일본, 동남아시아 시장을 중심으로 한 크로스보더&크로스미디어 매칭 플랫폼으로 확장할 예정이다. 피처링 장지훈 대표는 “피처링의 서비스를 통해 누구나 쉽게 저비용으로 고효율 마케팅이 가능하도록 서비스를 고도화 할 예정이며, 성장하는 크리에이터 이코노미 시장의 표준을 만드는 것이 궁극적인 목표.“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서 ”투자유치를 기반으로 올 하반기 크리에이터의 다양한 영향력과 재능 분석을 기반으로 한 매칭 거래와 규모를 성장시키는데 집중하겠다.“며 빠른 성장의 포부를 전했다.


%d bloggers like this: